모든시민은 기자다

[전승일 생각그림] 금정굴 사건 유족 서병규

고양 금정굴 학살 사건 희생자 유족 서병규

등록|2018.07.19 08:59 수정|2018.07.19 08:59

유족 서병규1950년 고양 금정굴 사건 희생자 유족 서병규 선생 ⓒ 전승일


1993년 발족한 '고양 금정굴 사건 희생자 유족회' 초대 회장을 지내셨던 서병규 선생은 1950년 금정굴 사건 당시 14세 소년이었고, 아버지 서상용(일산국민학교 관리인), 큰 형 서병철(능곡국민학교 행주분교 교사), 셋째 형 서병욱(중학교 3학년) 등이 한꺼번에 희생되었다. 고양 금정굴 사건은 한국전쟁 시기 국군과 경찰에 의해 불법적으로 벌어졌던 대표적인 '부역혐의자 희생사건'이다.
덧붙이는 글 위 그림은 <포스트 트라우마 www.post-trauma.kr >에 함께 게재되었습니다
원문 기사 보기

주요기사

오마이뉴스를 다양한 채널로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