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컷뉴스] 나경원-박원순 선거사무소 건물에 이런 인연이...

등록 2011.10.14 18:56수정 2011.10.18 13:32
0
원고료로 응원
a

ⓒ 유성호/남소연


10.26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출마한 나경원 한나라당 후보와 박원순 야권단일 후보의 선거사무소가 입주한 빌딩은 각 후보와 이런저런 이유로 인연을 맺고 있다.

[위] 오세훈 전 시장과 같은 당이면서 서울시장 후보로 경쟁을 하기도 했던 나경원 후보의 선거사무소는 오 전 시장이 선거사무소로 사용했고, 한명숙 후보를 극적으로 이기고 재선에 성공했던 프레스센터에 자리 잡았다.

[아래] 박원순 후보 선거사무소는 박 후보가 사무처장으로 활약했던 참여연대가 전성기라 불릴만한 시기를 보낸 안국빌딩에 자리 잡았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AD

AD

인기기사

  1. 1 [전문] "존재감 없음"... "검찰 대응 수월"... '판사 불법사찰' 문건 공개
  2. 2 윤석열 검찰총장님, 이런 과거가 있습니다
  3. 3 '사법농단' 알렸던 이탄희 "판사사찰, 양승태 때와 같은 일"
  4. 4 판사 출신 이수진 "위헌적 사찰문건, 윤석열 탄핵해야"
  5. 5 윤석열 '친한 친구'라던 이완규, 그의 변호인이 되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