뚜껑 열린 2011년, 이렇게 보니 더 씁쓸하네

[그림뉴스] 28개 키워드로 본 2011 올해의 뉴스

등록 2011.12.31 20:09수정 2011.12.31 20:09
0
원고료로 응원
박원순 당선과 안철수 바람, 스티브 잡스와 김정일 국방위원장 사망, 김진숙과 희망버스 그리고 <나는 꼼수다> 열풍까지.

여러분이 꼽는 '올해의 뉴스'는 무엇입니까? <오마이뉴스>가 2011년 월별로 굵직했던 이슈를 정리했습니다. 총 28개. 참으로 많은 일이 있었네요. 사진을 클릭하면 해당 기사로 바로 연결됩니다. 지난 뉴스를 보면서 미래를 조망해보는 것도 의미있는 일이겠죠.

2012년에는 좋은 소식만 가득하길 기원합니다.

[큰 그림으로 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에서 인포그래픽 뉴스를 만들고 있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빌라왕'에 속고, 공인중개사에 속고... 인생 망했죠"
  2. 2 "나경원 털었던"... 그 검사 5명이 지금 하는 일
  3. 3 김만배와 8명의 법조팀장들, 그들이 모두 거쳐간 '이곳'
  4. 4 이 많은 '미친 여자'들을 어떻게 모았냐고요?
  5. 5 "난방비 폭등은 문재인 정부 탓" 국힘 주장 '대체로 거짓'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