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진구, '찾아가는 에너지 크리닉' 서비스 실시

[서울 한줄뉴스]

등록 2015.06.18 12:22수정 2015.06.18 12:22
0
원고료로 응원
광진구(구청장 김기동)는 가정 내 불필요한 에너지 사용을 줄이는 '찾아가는 에너지 클리닉 서비스'를 운영 중이다.   

에너지클리닉 서비스는 각 가정 에너지 사용 실태를 점검해 가정마다 생활특성에 맞는 에너지 절감방법을 안내해주는 서비스로, 에너지 절약을 생활화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다.

구는 전기를 비롯한 가스와 수도 등 전반적인 에너지 부문을 진단하며  지역 내 공동주택, 노후 및 불량주택 등 에너지 진단 희망 400세대를 선착순 모집하고 있다.

구는 홈 에너지컨설턴트 총 10명으로 구성된 2인 1조의 진단팀을 편성해 10월말까지 에너지 진단서비스를 실시할 계획이다.     

서비스 신청은 구청 환경과(☎450-7332) 또는 해당 동 주민센터를 통해 전화 접수하거나, 서울시 에코마일리지 홈페이지(http://ecomileage.seoul.go.kr)를 통해서도 신청 가능하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AD

AD

인기기사

  1. 1 신천지에서 딸이 돌아왔다, 전쟁이 시작됐다
  2. 2 "불륜설 흑색선전" 울먹인 이언주, 박재호 후보 고소
  3. 3 추미애, '윤석열 검찰-채널A 유착' 보도에 감찰 시사
  4. 4 윤주경씨의 빗나간 선택, 미래한국당 비례대표 1번
  5. 5 문 대통령 아들 의혹 부풀리고 유체 이탈 화법, 이분 또 출마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