촛불 위해 카레밥 4160 그릇 만든 세월호 가족

등록 2016.12.31 23:02수정 2016.12.31 23:02
1
원고료로 응원
a

ⓒ 하성태


a

ⓒ 하성태


a

ⓒ 하성태


a

ⓒ 하성태


a

ⓒ 하성태


2017년을 맞기까지 2시간도 남기지 않은 시각, 세월호 가족들이 국민들을 위해 카레컵밥 4160 그릇을 직접 준비해 주셨습니다.

청운효자동 주민들의 도움도 받고, 어제부터 직접 밥 짓고, 김치를 준비하고, 카레를 만드셨다고 하네요.

가족분들이 청와대 앞까지 행진을 마치고 온 집회 참가자들에게 "든든하게 드시고 보신각 가세요"라고 말해 주십니다.

고맙습니다. 올 한 해도 고생 많으셨어요. 2017년에 더 다른 세상 함께 만들어요.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영화 및 대중문화 칼럼니스트, 시나리오 작가 https://brunch.co.kr/@hasungtae 기고 및 작업 의뢰는 woodyh@hanmail.net

AD

AD

인기기사

  1. 1 "'빌라왕'에 속고, 공인중개사에 속고... 인생 망했죠"
  2. 2 "나경원 털었던"... 그 검사 5명이 지금 하는 일
  3. 3 김만배와 8명의 법조팀장들, 그들이 모두 거쳐간 '이곳'
  4. 4 이 많은 '미친 여자'들을 어떻게 모았냐고요?
  5. 5 "난방비 폭등은 문재인 정부 탓" 국힘 주장 '대체로 거짓'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