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 겨루자! 산수유와 개나리

등록 2017.03.20 17:18수정 2017.03.20 17:18
0
원고료주기
【오마이뉴스는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생활글도 뉴스로 채택하고 있습니다. 개인의 경험을 통해 뉴스를 좀더 생생하고 구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습니다. 당신의 이야기가 오마이뉴스에 오면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a

ⓒ 손인식


a

ⓒ 손인식


a

ⓒ 손인식


a

ⓒ 손인식


a

ⓒ 손인식


톡톡 튀는 산수유가 아니어도 좋다.
매혹 범벅인 개나리와 달라도 좋다.

인도네시아 은엽 아카시아,
열대 나라 산야를 겹겹으로 덮은 초록 바탕 위에 흩뿌려진 황금빛 축제, 고국의 봄이 그리운 타국살이에 와락 따뜻함을 안기니 무지하게 반갑다.

노란색은 희망을 의미한다. 부와 권위를 상징한다. 집중력을 나타내며, 밝고 쾌활함을 선물한다. 개나리 산수유 등 노란색 꽃이 절정을 이루는 봄은 그래서 희망차고 즐거운 계절이다.

세상 모든 이에게 황금의 봄이기를 기원하게 하는 은엽 아카시아!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클럽아이콘12,760

AD

AD

인기기사

  1. 1 김아랑 '노란리본' 비난한 김세의 기자, 이건 어떤가
  2. 2 이효리의 현명한 판단, 그는 윤아의 눈물 활용하지 않았다
  3. 3 "이윤택과 작업한 남자들은 왜?" 연극계 여성들의 일침
  4. 4 팀추월, 특정선수 인성 문제? 빙상연맹의 '예고된 참사'
  5. 5 제갈성렬 SBS 해설위원 "김보름·박지우, 노선영과 함께 갔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