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자택 앞 나체로 뛰어든 남성 경찰에 연행

등록 2017.03.20 17:08수정 2017.03.20 17:08
0
원고료주기
(서울=연합뉴스) 권영전 기자 = 20일 오후 4시20분께 박근혜 전 대통령의 삼성동 자택 앞 골목에 나체로 뛰어든 남성이 경찰에 연행됐다.

40대로 보이는 이 남성은 아무런 옷가지를 걸치지 않은 채 박 전 대통령 자택 앞 골목으로 뛰어들며 고성을 질렀으나 곧바로 경찰에 제지됐다.

경찰은 이 남성을 상대로 나체 시위를 벌인 경위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클럽아이콘12,070

AD

AD

인기기사

  1. 1 문제적 정치인 이재명의 미래
  2. 2 아이스크림에 대한 몰랐던 사실... 전문가의 경고가 무섭다
  3. 3 '미스 함무라비'에 "짜증난다"고 쓴 김제동, 이해가 간다
  4. 4 50%가 90%로 뻥튀기... 부메랑 맞은 한국당
  5. 5 "거리의 시한폭탄을 몰고 다닌다" 수입 만 트럭 운전자들의 하소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