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방

박근혜 자택 앞 나체로 뛰어든 남성 경찰에 연행

등록 2017.03.20 17:08수정 2017.03.20 17:08
0
원고료주기
(서울=연합뉴스) 권영전 기자 = 20일 오후 4시20분께 박근혜 전 대통령의 삼성동 자택 앞 골목에 나체로 뛰어든 남성이 경찰에 연행됐다.

40대로 보이는 이 남성은 아무런 옷가지를 걸치지 않은 채 박 전 대통령 자택 앞 골목으로 뛰어들며 고성을 질렀으나 곧바로 경찰에 제지됐다.

경찰은 이 남성을 상대로 나체 시위를 벌인 경위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AD

AD

인기기사

  1. 1 "내가 김사복 큰아들, 영화묘사 실제와 많이 다르다"
  2. 2 수상한 발신인, 알고 보니 '친절한 정숙씨'가 보낸 편지
  3. 3 임지현 추가 증언 영상, TV조선은 '성인방송' 앞세워 보도
  4. 4 푯값 못하는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시간이 너무 안 간다
  5. 5 경주에선 물 마신 5살도 피폭, 서울에서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