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자택 앞 나체로 뛰어든 남성 경찰에 연행

등록 2017.03.20 17:08수정 2017.03.20 17:08
0
원고료주기
(서울=연합뉴스) 권영전 기자 = 20일 오후 4시20분께 박근혜 전 대통령의 삼성동 자택 앞 골목에 나체로 뛰어든 남성이 경찰에 연행됐다.

40대로 보이는 이 남성은 아무런 옷가지를 걸치지 않은 채 박 전 대통령 자택 앞 골목으로 뛰어들며 고성을 질렀으나 곧바로 경찰에 제지됐다.

경찰은 이 남성을 상대로 나체 시위를 벌인 경위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클럽아이콘12,744

AD

AD

인기기사

  1. 1 '악의 축' 김보름을 쫓아내자? 지금 진짜 해야할 일은
  2. 2 "이거 사줘!" 떼쓰는 아이, 독일 마트에서 찾은 해법
  3. 3 너무나 당당했던 조민기의 음성, 무례하기만 한 '사과문'
  4. 4 관음증 자극하는 강간 장면... 참회가 필요하다
  5. 5 '손 뻗으면 닿을 듯'... 남측 답가에 눈물 흘린 북측 응원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