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방

[오마이포토] 박근혜 자택 앞 '알몸' 소동

등록 2017.03.20 17:39수정 2017.03.20 18:25
6
20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박근혜 전 대통령 자택 앞에서 스스로를 '정도령'이라고 밝힌 한 남성이 알몸소동을 피우다 경찰에 연행되고 있다.

한편 경찰은 이날 박 전 대통령 자택 앞에서 알몸시위를 벌인 남성을 상대로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a

[오마이포토] ⓒ 이희훈


a

20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동 박근혜 자택 앞에서 한 남성이 알몸으로 소리를 지르며 소동을 피우다 경찰에 체포되고 있다. ⓒ 이희훈


a

20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동 박근혜 자택 앞에서 한 남성이 알몸으로 소리를 지르며 소동을 피우다 경찰에 체포되고 있다. ⓒ 이희훈


a

20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동 박근혜 자택 앞에서 한 남성이 알몸으로 소리를 지르며 소동을 피우다 경찰에 체포되고 있다. ⓒ 이희훈


6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권력과 자본앞에 당당한!

AD

AD

인기기사

  1. 1 어머니의 전화 "문 대통령 돼서 만족하니?"
  2. 2 언론이 놓친 문 대통령의 '신의 한수'
  3. 3 이낙연 아들 자료 요구하다 역풍 맞은 한국당 의원
  4. 4 4대강 망친 '스페셜'한 책임자들
  5. 5 남영동 대공분실 고문실이 5층인 이유, 섬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