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방

[오마이포토] 박근혜 자택 앞 '알몸' 소동

등록 2017.03.20 17:39수정 2017.03.20 18:25
6
20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박근혜 전 대통령 자택 앞에서 스스로를 '정도령'이라고 밝힌 한 남성이 알몸소동을 피우다 경찰에 연행되고 있다.

한편 경찰은 이날 박 전 대통령 자택 앞에서 알몸시위를 벌인 남성을 상대로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a

[오마이포토] ⓒ 이희훈


a

20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동 박근혜 자택 앞에서 한 남성이 알몸으로 소리를 지르며 소동을 피우다 경찰에 체포되고 있다. ⓒ 이희훈


a

20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동 박근혜 자택 앞에서 한 남성이 알몸으로 소리를 지르며 소동을 피우다 경찰에 체포되고 있다. ⓒ 이희훈


a

20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동 박근혜 자택 앞에서 한 남성이 알몸으로 소리를 지르며 소동을 피우다 경찰에 체포되고 있다. ⓒ 이희훈


19대 대통령선거 '알고뽑자' 바로가기

19대 대선톡 '그것이 묻고 싶다' 바로가기

6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권력과 자본앞에 당당한!

AD

AD

인기기사

  1. 1 [모이] 대선 토론 끝난 밤, 실검 1위는 '손석희'
  2. 2 '잘 나가던' 문재인, 왜 그랬을까
  3. 3 죽 쑤는 보수 후보들, 결국 하나 터뜨렸구나
  4. 4 [오마이포토] 웃음 터진 문재인과 '문재수'
  5. 5 안철수 측 "고용정보원 특혜채용자는 권양숙의 9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