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방

[오마이포토] 검찰청, 박근혜 소환 앞두고 외부인 출입통제

등록 2017.03.21 07:46수정 2017.03.21 09:40
0
a

박근혜 소환 앞두고 취재비표 수령하는 기자들 ⓒ 유성호


헌정 사상 처음으로 파면된 박근혜 전 대통령이 검찰조사를 받는 21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 앞에서 검찰수사관들이 외부인의 출입을 통제하며 검문검색을 실시하고 있다. 

19대 대통령선거 '알고뽑자' 바로가기

19대 대선톡 '그것이 묻고 싶다' 바로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권력과 자본앞에 당당한!

AD

AD

인기기사

  1. 1 [모이] 대선 토론 끝난 밤, 실검 1위는 '손석희'
  2. 2 '잘 나가던' 문재인, 왜 그랬을까
  3. 3 죽 쑤는 보수 후보들, 결국 하나 터뜨렸구나
  4. 4 [오마이포토] 웃음 터진 문재인과 '문재수'
  5. 5 안철수 측 "고용정보원 특혜채용자는 권양숙의 9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