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방

한전kps 대전송변전지사 한마음 봉사단, 장애인복지시설을 찾아 LED 전등 무상교체

등록 2017.03.21 11:12수정 2017.03.21 11:12
0
비채택

이 글은 오마이뉴스가 아직 검토하지 않았거나 정식기사로 채택 하지 않은 글입니다. 좋은 글이라고 생각된다면 '추천'을 눌러주세요. 추천을 많이 받은 글은 주요기사로 배치될 수 있습니다.

채택되지 않은 글에 대한 책임은 글쓴이에게 있습니다.
3월 2일, 한전kps대전송변전지사(대전지사장 송기용, 노조위원장 김재주 외 직원) 한마음 봉사단이 대전광역시 대덕구에 소재한 사회복지법인 누리봄(대표이사 정규진)에 방문하여 법인 시설에 노후된 전등을 LED 등으로 교체하고 산하시설 가나특수교육원과 장애인주간보호센터 헬로(원장 이민훈, 겸 SL사회복지연구소 소장)를 이용하는 장애인들에게 간식을 제공했다.

김재주 노조위원장은 "양 단체가 협력을 약속하고 지속적인 관심으로 장애인복지사업 지원에 노력해 왔다. 법인 시설에 노후된 등과 전기시설을 교체하고 장애인들이 시설을 이용함에 불편하지 않게 도움을 주는 일이라 보람을 느낀다"라며 봉사활동의 만족감을 나타냈다. 송기용 대전지사장도 "우리지역에 있는 복지시설을 돕는 것은 당연한 것"이라며 "장애인은 우리와 다르지 않고 조금 불편하다는 생각으로 적극적인 도움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소감을 밝혔다.

이에 정규진 대표이사는 "평소 어두운 전등 불빛이 신경쓰였는데 밝은 빛을 낼 수 있고 전력소모도 적은 LED 등으로 무상 교체를 해준 한마음 봉사단에 감사하다"라고 고마움의 뜻을 전했다.

한전kps 대전송변전지사는 앞으로도 매년 법인 산하시설 전기안전 점검과 장애인 대상 물품지원 및 자원봉사활동 등을 약속하였으며 연말에 소액의 후원금도 전달할 예정이다.

우리의 추천이 모여 기사를 만듭니다.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이 글은 오마이뉴스가 아직 검토하지 않았거나 정식기사로 채택 하지 않은 글입니다. 좋은 글이라고 생각된다면 '추천'을 눌러주세요. 추천을 많이 받은 글은 주요기사로 배치될 수 있습니다.

채택되지 않은 글에 대한 책임은 글쓴이에게 있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내가 김사복 큰아들, 영화묘사 실제와 많이 다르다"
  2. 2 수상한 발신인, 알고 보니 '친절한 정숙씨'가 보낸 편지
  3. 3 임지현 추가 증언 영상, TV조선은 '성인방송' 앞세워 보도
  4. 4 푯값 못하는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시간이 너무 안 간다
  5. 5 경주에선 물 마신 5살도 피폭, 서울에서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