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방

경기도교육청, 학교스포츠 클럽에 99억 원 지원

등록 2017.03.21 13:14수정 2017.03.21 13:15
0
학생들이 자체적으로 만든 스포츠클럽이 '농구부' 같은 엘리트 스포츠를 넘어설 수 있을까?

경기도 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올해 학생들이 스스로 만든 스포츠클럽에 99억2000만 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이 예산은 학교 스포츠클럽축제, 시도대회 운영비 및 전국대회 참가비, 교육지원청 단위 리그 운영비, 여학생 체육활성화비 등으로 사용된다.

특히 올해는 학생자치 학교스포츠클럽 운영 지원지'를 새롭게 편성하여 150개교 학생들이 스스로 학교 스포츠클럽을 조직·계획하고 실행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경기도 교육청 관계자는 "학교 스포츠클럽은, 학생이 평생 즐길 생활스포츠를 학교에서 배우는 좋은 기회"라고 강조했다. "농구 스포츠클럽에서 엘리트 체육팀인 학교 농구부를 이기는 경우도 있었다"며 기대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 기사의 원고료 0

0

AD

AD

인기기사

  1. 1 경찰,' 박근혜 퇴진' 촛불집회 기획팀장 긴급체포
  2. 2 문재인-유병언 엮으려다 역풍 맞는 홍준표
  3. 3 "합의 없다"는 조사위, 미수습자 가족들 결국 '오열'
  4. 4 문재인 지지자들은 왜 최성 후보에 환호했나
  5. 5 사상검증에 스티커까지... 삼성동 자영업자는 '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