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방

황교익 "기회 놓치면 100년은 어두울 것"

[이말어때] 재·보궐선거 결과 빨간불 켜진 정권교체

등록 2017.04.13 08:45수정 2017.04.13 08:45
2
원고료주기
a

ⓒ 피클


"TK 표심은 '박근혜'를 택했다" 박근혜 대통령 파면 후 첫 재·보궐선거 결과를 전한 기사의 제목입니다. '친박' 핵심 인사인 김재원 자유한국당 후보의 당선으로 대구·경북의 민심이 어느 정도 드러난 셈입니다. 흔들리지 않은 보수진영의 기반이 확인됨에 따라 대선을 앞둔 각 정당은 이해득실 계산에 분주한 모양새입니다.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씨는 페이스북을 통해 선거 결과가 "한국 정치의식 수준을 있는 그대로" 보여줬다며 "홍준표가 그토록 자신감을 보이는 것은 다 근거가 있다"고 촌평했습니다. 그는 또한 "정권교체, 쉬운 일 아니다"라며 "이번 기회를 놓치면 앞으로 100년은 어두울 것"이라는 전망을 내놓았습니다.
2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AD

AD

인기기사

  1. 1 박근혜·유영하 돌발행동에 난장판 된 법정
  2. 2 세월호 팔찌와 17억원 기부, 박해진의 고집을 응원한다
  3. 3 26개의 변기 청소하고 퇴근, 눈물만 흘렀습니다
  4. 4 독종 기자 주진우의 MB 돈 찾아 삼만 리
  5. 5 '국민엄마' 김해숙이 사생활을 철저히 비공개하는 이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