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 '애인보다 반가운 택배', 받아보셨나요

등록 2018.01.05 19:53수정 2018.01.05 19:53
0
원고료로 응원
a

ⓒ 계대욱


a

ⓒ 계대욱


'애인보다 반가운 택배'

부산역 인근에 세워진 택배 차량 뒷문에 붙은 문구에 눈길이 머뭅니다. 영화 <나의 결혼 원정기>의 배우 정재영이 해맑은 표정으로 달려가는 장면이 절묘하게 맞아떨어져서 재밌게 표현된 거 같습니다.

택배 배달하시는 분의 재치 있는 포스터에 크게 한 번 웃게 됩니다. 택배 받는 분도 반가운 마음에 활짝 웃는 하루가 되었으면 좋겠네요.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왼쪽 손바닥을 펴보세요. 사람의 손금엔 '시'라고 쓰여 있어요.

이 기자의 최신기사 [만평] 기후위기 비상구

AD

AD

인기기사

  1. 1 다시 싸움 시작하는 변희수 전 하사... 이젠 법정투쟁
  2. 2 "배신감 느꼈다" 문재인 정부에 사표낸 교수의 호소
  3. 3 유명한 베를린 한식당에 혐오 문구가 걸린 이유
  4. 4 20년 내 일자리 47% 사라진다? 빌 게이츠의 이유 있는 호소
  5. 5 8000원짜리 와인을 먹고 나서 벌어진 일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