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태근 성추행' 폭로... "회개는 서 검사한테 하세요"

[댓글 배달통] "지들이 저러니 술먹고 기억 안 난다면 감형이지"

등록 2018.01.30 11:34수정 2018.02.01 16:29
0
원고료로 응원
여의도에서는 정치인들의 말들이 시시각각 쏟아져 나옵니다. 그러나 그들의 귀에 국민들 목소리는 작게만 느껴지는 모양입니다. "자신을 비판하는 댓글은 읽지 않는다"는 유명한 정치인도 계시죠. 국회의원을 비롯해 정치인들이 쏟아내는 말에 국민들이 되돌려주는 대답들을 대신 전달해드립니다. 이름하여 '댓글 배달통'입니다. 오늘도 열심히 배달하겠습니다. [편집자말]
a

ⓒ 박혜경


[관련 기사] 성추행 폭로한 서지현 검사 "내 잘못 아닌 것 깨닫기까지 8년 걸렸다" (http://omn.kr/pj3q)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행복의 무지개가 가득한 세상을 그립니다. 오마이뉴스 박혜경입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안민석입니다, '최순실' 폭로 후 겪은 일 알려드립니다
  2. 2 [단독] '속옷차림 신고' 인천공항 외국인 사망 사건의 전말
  3. 3 추 장관 수사지휘권 발동 "잘한 일" 46.4% - "잘못한 일" 46.4%
  4. 4 윤석열 국감 답변 지켜보던 추미애 "감찰하라"
  5. 5 '김대중 노벨상'과 관련된 우리나라의 부끄러운 기억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