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회 창원지검장, 노회찬 조문 "약자의 든든한 울타리였는데"

7월 24일 오전 창원 시민분향소 찾아 조문 ... 방명록에 서명하기도

등록 2018.07.24 11:26수정 2018.07.24 11:26
0
원고료로 응원


"노동자와 사회적 약자의 든든한 울타리였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창원지방검찰청 검사장 이정회,"

 

이정회 창원지검장이 24일 오전 창원 중앙동 한서병원 앞 문화광장에 마련된 고 노회찬 국회의원 시민분향소를 찾아 조문했다.

 

이 지검장은 창원지검 간부들과 함께 분향소를 찾아 조문한 뒤 방명록에 서명했다. 이어 이 지검장은 여영국 정의당 경남도당 위원장, 이영실 경남도의원, 노창섭 창원시의원 등과 인사를 나누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상중에 가릴 게 있고!" 기자에 버럭한 이해찬
  2. 2 박 시장 자필 유언장 "모든 분께 죄송하다... 모두 안녕"
  3. 3 '박원순 저격수'였던 강용석 행보가 우려스러운 이유
  4. 4 "빌어먹을 S코리아, 손정우 보내라" 미국민들 이유있는 분노
  5. 5 박원순 장례 '서울특별시장 반대' 국민청원 등장... 5시간만에 7만 넘어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