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 엄마·아빠의 작전 지시

등록 2018.09.08 17:12수정 2018.09.08 17:12
0
원고료주기
【오마이뉴스는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생활글도 뉴스로 채택하고 있습니다. 개인의 경험을 통해 뉴스를 좀더 생생하고 구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습니다. 당신의 이야기가 오마이뉴스에 오면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 김창승

 

ⓒ 김창승

 

ⓒ 김창승

 

ⓒ 김창승

 

ⓒ 김창승


아이들은 음악에 맞춰 몸을 풀고, 엄마 아빠들은 작전지시를 내리느라 정신이 없습니다.

땅! 출발신호

실전이 어디 작전처럼만 된다면 얼마나 좋겠습니까만 달려가다 넘어지고, 힘은 빠지고, 갈길은 멀게만 느껴집니다.

이럴 때는 엄마 아빠의 손을 잡는 것이 최상의 작전. 어찌되었든 골인 하였으니 모두가 국제 Kid 철인이 되었습니다.

달려라! 씩씩하게 자라거라 꿈돌이들.


구례 국제철인대회 Kid경기장에서

#철인 #철인경기대회 #iron_man #구례국제철인경기대회 #kid_iron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지리산 아래, 섬진강가 용정마을로 귀농(2014)하여 몇 통의 꿀통, 몇 고랑의 밭을 일구며 산골사람들 애기를 전하고 있는 농부 시인입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조국 비난하던 나경원, 그를 둘러싼 자녀 의혹 7가지
  2. 2 연설 도중 'X' 표시 한국당, 뒤쫓아가 악수 청한 대통령
  3. 3 웃음꽃 터진 '조국 TF 표창장' 수여식... "곽상도 세장 줘라"
  4. 4 [오마이포토] '고집이...' '사과는커녕' 나경원 메모 포착
  5. 5 표창장에 돈 쓴 의원님들, 1등은 누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