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남북정상의 폭풍흡입... 옥류관 평냉 미식회

최태원·이재용도 평양냉면 먹방... 지코 "예상했던 맛과 달라"

등록 2018.09.19 21:39수정 2018.09.19 21:40
0
원고료주기

[오마이TV] 남북정상의 폭풍흡입... 옥류관 평냉 미식회 ⓒ 김혜주


문재인 대통령 내외는 19일 평양 옥류관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내외와 함께 오찬을 함께 했다. 양측 공식 수행원들도 오찬에 함께 했다.

주 메뉴는 평양냉면. 문 대통령과 김 위원장은 냉면을 '폭풍흡입'해 눈길을 끌었다. 최태원 SK그룹 회장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도 평양냉면을 즐겼다. 특히 최 회장은 테이블 위에 놓인 평양냉면을 자신의 카메라에 담기도 했다.

옥류관 평양냉면을 맛본 가수 지코는 "예상했던 맛과 다르다"며 "배는 부르지만 한 그릇 더 할까 고민 중"이라고 호평했다.
 
a

'이 맛이야'문재인 대통령이 19일 평양 옥류관에서 열린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오찬에서 평양냉면으로 식사하고 있다. ⓒ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영상 : 평양영상공동취재단 / 영상편집 : 김혜주)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AD

AD

인기기사

  1. 1 승무원복 입고 X자 포즈... 트와이스 향한 이유있는 비판
  2. 2 '문비어천가' 검증하려다 훈훈한 기사 쓴 '월간조선'
  3. 3 "넌 선배로 인정 안해" 팀장 한마디에 돌변한 후배들
  4. 4 김진태, '태극기 전사' 조원진에 500만원 쐈다
  5. 5 조선 중종 때 여자 귀신 어땠기에, 생생한 목격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