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이공대 수시모집 6일부터 20일까지 진행

사회복지학과 등 모두 379명 선발 "필요한 서류 미리 준비해야"

등록 2018.11.06 23:22수정 2018.11.06 23:22
0
원고료주기
a

영남이공대는 6일부터 오는 20일까지 수시모집을 한다고 밝혔다. ⓒ 조정훈


 
영남이공대학교가 2019학년도 수시모집 2차 원서접수를 6일부터 20일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수시모집에서는 사회복지·보육과 32명을 비롯해 디자인스쿨, 기계계열 각 28명과 경영계열 27명, 자동차과 25명, 전자정보계열 24명, 컴퓨터정보과 23명 등 379명의 신입생을 선발한다.

전형은 정원 내에서 인문계와 전문계로 나뉘어 선발하고 정원 외에 농어촌, 저소득층, 특성화고졸재직자, 전문대학이상 졸업자, 성인·재직자전형까지 가능하다.

수시모집에서 인문계 전형과 전문계 전형은 총점 80점 만점(학과 및 전형에 따라 반영비율은 상이)으로 학생부 전 교과목이 반영되며 학년별 성적반영 비율은 1학년 30%, 2학년 40%, 3학년 1학기 30%이다.

특히 면접고사의 실질 반영 비율이 높은 만큼 지원자의 면접 점수가 당락을 결정짓는 중요한 요인이 될 것으로 보인다. 면접은 면접관 1인에 학생 3, 4인이 함께 면접을 치르는 형식으로 진행된다.

인문계 전형의 간호학과, 물리치료과, 치위생과는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적용한다. 하지만 다른 학과의 경우 2019년도 입시부터 수능 최저학력 기준을 적용하지 않아 수험생들은 원서 접수 전 본인이 지원할 학과의 최저학력 기준을 반드시 체크해야 한다.

복수지원은 학과 및 전형에 관계없이 지원가능하며 원서는 각각 작성해 접수해야 하지만 전형료는 1회만 납부하면 된다.

백윤성 영남이공대 입학팀장은 "희망하는 학과와 전형 등에 있어 필요한 서류는 미리 준비하길 당부드린다"면서 "마감일 하루 이틀 전에는 수험생이 한꺼번에 몰리고 문의가 많을 수 있으니 조금 여유 있게 접수를 하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그러면서 "전문대학은 수시모집 6회 지원제한과 상관없이 지원할 수 있는 정점이 있지만 수시합격자는 등록의사에 관계없이 정시 및 추가모집에 지원할 수 없다"며 "신중하게 대학 및 학과를 선택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대구주재. 오늘도 의미있고 즐거운 하루를 희망합니다. <오마이뉴스>의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어 주세요.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AD

AD

인기기사

  1. 1 수사관의 질문 "콘돔 낄 사이에 왜 안 도망갔나?"
  2. 2 김성태·김관영 "조국 해임 안 하면, 국회 일정 보이콧"
  3. 3 이장우 "사립유치원 왜 안 만나냐", 유은혜 향해 호통
  4. 4 "성령이라는 이재록을 위해, 그들은 날 또 죽였다"
  5. 5 한국당 의원-한유총 "내 재산 왜 맘대로 못하나, 공산국가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