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스팟] 김영대 "제2의 태안화력발전소 사고 막으려면..."

[박정호의 핫스팟] 김영대 서울시50플러스재단 대표

등록 2018.12.21 14:42수정 2018.12.21 14:43
0
원고료주기

▲ [오마이TV] [핫스팟] 김영대 "제2의 태안화력발전소 사고 막으려면..." ⓒ 홍성민



김영대 서울시50플러스재단 대표가 20일 오마이뉴스 '박정호의 핫스팟'에 출연했다.

노동운동을 하다가 17대 비례대표 국회의원까지 지낸 김 대표는 태안화력발전소에서 사고로 숨진 비정규직 노동자 고 김용균씨와 관련해 "같은 정규직이고 같은 시스템 아래에서 근무하면 열악한 근무는 훨씬 줄어들 수 있다"며 "책임감 때문에 안전에 더 힘쓸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재단 내에 약간의 비정규직이 있는데 다음달에 모두 정규직으로 전환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어 김 대표는 "어떤 경우에는 투자만 하면 자동화시설 할 수 있다"며 "앞으로 더 투자하고 비정규직을 정규직화 해서 열악한 근무조건이 안 만들어지도록 사회 전체가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취재 : 박정호 기자 / 영상 취재·편집 : 김윤상 기자) 
 

[핫스팟] 김영대 "제2의 태안화력발전소 사고 막으려면..." ⓒ 홍성민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AD

AD

인기기사

  1. 1 추미애가 쓸 수 있는 '카드'가 있다
  2. 2 노 대통령도 당했다, 검찰에 가면 입 다물라
  3. 3 인헌고 학생, 교사 출근 저지하고 "교감 내쫓아라" 조롱
  4. 4 나도 모르는 내 계좌로... 5천만 원을 날릴 뻔
  5. 5 윤석열의 검찰이 청와대 담을 넘고 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