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포토] 화마와 싸우다 상처투성이가 된 개들

등록 2019.04.05 15:08수정 2019.04.05 15:08
0
원고료로 응원
a

[오마이포토] 화마와 싸우다 상처투성이가 된 개들 ⓒ 이희훈


5일 오전 강원도 고성군 성천리 일대 주택들이 전날 저녁부터 불어 닥친 거센 산불로 인해 큰 피해를 입은 가운데, 거리를 거니는 개들에게도 밤새 거센 불길을 피해다니며 사투를 벌였던 흔적이 고스란히 남아 있다.

(왼쪽) 얼굴과 몸통 곳곳이 불에 그을린 상처투성이다. (오른쪽) 검은 재를 뒤짚어 쓰고, 온통 털이 떡져 있어 얼굴도 구분하기 어려울 정도인 강아지.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사진기자 이희훈입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말 한마디 못 하면 의원 왜 하나" 박수받는 낙선, 김해영
  2. 2 백선엽은 전쟁영웅? '쥐잡기작전'은 끔찍했다
  3. 3 일가족 알몸 고문, 그후... 문재인 정부는 다를 줄 알았다
  4. 4 병원 탈출하는 코로나 확진자들... 6월부터 시작된 슬픈 뉴노멀
  5. 5 또 무혐의... "검찰, 제 식구 감싸기로 눈 감으니 혐의가 보이겠나"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