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노동개혁 핵심과제 비정규직 정규직화 약속 지켜라"

민주노총 산별연맹, '국립대병원 파견용역직의 정규직 전환' 결의대회 열어

등록 2019.04.20 16:35수정 2019.04.21 13:02
0
원고료주기
 

ⓒ 강연배

 

ⓒ 강연배


"환자가 안전한 국립대병원 우리가 만들자, 비정규직 없는 국립대병원 우리가 만들자, 노동이 존중받는 국립대병원 우리가 만들자."

전국 13개 국립대병원 파견용역직의 정규직 전환을 위한 공동투쟁을 선포하는 민주노총 산하3개 산별연맹(보건의료노조, 공공운수노조, 민주일반연맹)의 결의대회가 20일 오후 1시30분부터 청와대 효자치안센터 앞에서 열렸다.

이날 결의대회에는 국립대병원에서 근무하는 파견용역직 노동자와 정규직 노동자 등 500여 명이 참가했다. 참가자들은 "더 이상 희망고문 하지 마라" "비정규직 out 직접고용 ok" "비정규직 제로 선언 약속을 이행하라"는 구호를 외치며 국립대병원 파견용역직의 정규직 전환을 위해 청와대가 직접 나설 것을 촉구했다.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어울려 피는 민들레처럼 아름다운 공동체를 꿈꾸고, 빨간 장미를 무척 좋아하는 사람

AD

AD

인기기사

  1. 1 삼각형으로 접힌 화장실 휴지에 대해 몰랐던 사실
  2. 2 노무현과 골프 한 번 안 친 부시가 봉하마을 찾는 까닭
  3. 3 그들은 노무현을 어떻게 조롱하고 망신줬나
  4. 4 [오마이포토] 조지 부시 팔짱 낀 노무현 대통령 손녀
  5. 5 '콘돔에 구멍 뚫자'는 남자들, 이걸 처벌 못 한다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