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6연대 "국민들 분노... 자유한국당 해산하라"

30일 긴급성명... "세월호 수사 막은 황교안 처벌" 요구

등록 2019.04.30 11:51수정 2019.04.30 11:51
3
원고료주기
 

4.16연대가 자유한국당 해산을 위한 촛불을 들자고 제안했다. ⓒ 4.16연대 누리집 갈무리

 
4.16연대가 오늘(30일) 오전 10시경 "국민촛불로 자유한국당을 해산하고 황교안, 나경원을 처벌하자!"는 긴급성명을 냈다.

4.16연대는 "국회를 불법 점령하고, 전체 국민을 모독하고, 적폐청산과 사회대개혁을 가로막으며, 세월호참사의 수사를 가로막고 책임자를 비호한 국정 농단의 주범 자유한국당을 해산시켜야 한다는 국민의 분노가 하늘을 찌르고 있다"고 주장했다.

현재 청와대 국민청원에는 자유한국당 해산을 요구하는 서명에 100만 명이 넘는 국민이 참여했다.

4.16연대는 "304명의 국민을 무참히 희생시킨 세월호 참사의 주범은 자유한국당의 전신인 박근혜-새누리당"이며, "황교안은 세월호참사의 책임자 수사를 가로막은 장본인"이라며, "자유한국당 해산과 황교안, 나경원을 처벌할 것을 촉구하는 촛불을 함께 들 것"을 제안했다.

이번 주 토요일(5월 4일)부터 매주 광화문 광장에서 촛불을 들겠다는 4.16연대는, 전국 각 지역에서도 함께해줄 것을 요청했다. 또 5월 25일 토요일에는 "범국민 촛불대회를 개최하여 국민 촛불로 자유한국당을 반드시 해산시켜낼 것"을 호소했다.

이번 긴급성명은 상임대표 안순호, 공동대표 박래군, 공동대표 장훈 가족협의회 위원장 등의 명의로 냈다.

한편 4.16연대는 2014년 4월 16일 세월호 참사 이후 진실규명과 책임자 처벌을 요구하며 만들어진 단체다. 연대는 5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진실이 밝혀지지 않고 있다고 판단하고 있다.
댓글3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정치가 밥 먹여준다'고 생각합니다 / 다함께 잘먹고, 잘사는 사회 - 세계평화가 꿈입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추미애가 쓸 수 있는 '카드'가 있다
  2. 2 노 대통령도 당했다, 검찰에 가면 입 다물라
  3. 3 인헌고 학생, 교사 출근 저지하고 "교감 내쫓아라" 조롱
  4. 4 나도 모르는 내 계좌로... 5천만 원을 날릴 뻔
  5. 5 윤석열의 검찰이 청와대 담을 넘고 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