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포토] 그리운 노무현, 눈물 흘리는 시민들

등록 2019.05.23 14:21수정 2019.05.23 14:21
1
원고료주기
a

[오마이포토] '벌써 10년, 여전히 당신이 그립다' ⓒ 권우성


노무현 대통령 서거 10주기인 23일 오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 마련된 시민분향소에서 조문을 마치고 나온 한 시민이 눈물을 닦고 있다. 
 
a

'벌써 10년, 여전히 당신이 그립다'노무현 대통령 서거 10주기인 23일 오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 마련된 시민분향소에서 조문을 마치고 나온 한 시민이 눈물을 닦고 있다. ⓒ 권우성

  
a

'벌써 10년, 여전히 당신이 그립다'노무현 대통령 10주기인 23일 오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 마련된 시민분향소에서 시민들이 조문하고 있다. ⓒ 권우성

  
a

'벌써 10년, 여전히 당신이 그립다'노무현 대통령 10주기인 23일 오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 마련된 시민분향소에서 시민들이 조문하고 있다. ⓒ 권우성

  
a

'벌써 10년, 여전히 당신이 그립다'노무현 대통령 10주기인 23일 오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 마련된 시민분향소에서 한 시민이 노무현 대통령의 모습을 휴대폰 사진에 담고 있다. ⓒ 권우성

  
a

'벌써 10년, 여전히 당신이 그립다'노무현 대통령 10주기인 23일 오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 노란 바람개비와 사진 등으로 꾸며진 시민분향소가 설치되었다. ⓒ 권우성

  
a

'벌써 10년, 여전히 당신이 그립다'노무현 대통령 서거 10주기인 23일 오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 마련된 시민분향소에서 시민들이 고인의 생전 모습이 담긴 사진을 살펴보고 있다. ⓒ 권우성

  
a

'벌써 10년, 여전히 당신이 그립다'노무현 대통령 서거 10주기인 23일 오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 마련된 시민분향소에서 시민들이 고인의 생전 모습이 담긴 사진을 살펴보고 있다. ⓒ 권우성

  
a

'벌써 10년, 여전히 당신이 그립다'노무현 대통령 10주기인 23일 오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 마련된 시민분향소에서 시민들이 조문하고 있다. ⓒ 권우성

  
a

'벌써 10년, 여전히 당신이 그립다'노무현 대통령 10주기인 23일 오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 마련된 시민분향소에서 시민들이 봉하마을로 보낼 편지를 작성하고 있다. ⓒ 권우성

  
a

'벌써 10년, 여전히 당신이 그립다'노무현 대통령 10주기인 23일 오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 마련된 시민분향소에서 시민들이 조문하고 있다. ⓒ 권우성

  
a

'벌써 10년, 여전히 당신이 그립다'노무현 대통령 10주기인 23일 오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 마련된 시민분향소에서 시민들이 조문하고 있다. ⓒ 권우성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사진기자로 일하고 있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서울랜드서 1시간만에 사망한 아들... 엄마는 반백이 됐다
  2. 2 "롯데 쌀 과자, 후쿠시마 쌀 쓴 것 아니냐"... 진실은?
  3. 3 문 대통령 때리는 중앙일보 기사의 '수상한 일본인'
  4. 4 "사랑니 치료하러 갔는데 치아 20개 넘게 갈아버렸다"
  5. 5 "한국인의 얼굴과 일본인의 창자... 이런 사람이 '토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