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포토] 그리운 노무현, 눈물 흘리는 시민들

등록 2019.05.23 14:21수정 2019.05.23 14:21
1
원고료로 응원
a

[오마이포토] '벌써 10년, 여전히 당신이 그립다' ⓒ 권우성


노무현 대통령 서거 10주기인 23일 오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 마련된 시민분향소에서 조문을 마치고 나온 한 시민이 눈물을 닦고 있다. 
 
a

'벌써 10년, 여전히 당신이 그립다' 노무현 대통령 서거 10주기인 23일 오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 마련된 시민분향소에서 조문을 마치고 나온 한 시민이 눈물을 닦고 있다. ⓒ 권우성

  
a

'벌써 10년, 여전히 당신이 그립다' 노무현 대통령 10주기인 23일 오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 마련된 시민분향소에서 시민들이 조문하고 있다. ⓒ 권우성

  
a

'벌써 10년, 여전히 당신이 그립다' 노무현 대통령 10주기인 23일 오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 마련된 시민분향소에서 시민들이 조문하고 있다. ⓒ 권우성

  
a

'벌써 10년, 여전히 당신이 그립다' 노무현 대통령 10주기인 23일 오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 마련된 시민분향소에서 한 시민이 노무현 대통령의 모습을 휴대폰 사진에 담고 있다. ⓒ 권우성

  
a

'벌써 10년, 여전히 당신이 그립다' 노무현 대통령 10주기인 23일 오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 노란 바람개비와 사진 등으로 꾸며진 시민분향소가 설치되었다. ⓒ 권우성

  
a

'벌써 10년, 여전히 당신이 그립다' 노무현 대통령 서거 10주기인 23일 오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 마련된 시민분향소에서 시민들이 고인의 생전 모습이 담긴 사진을 살펴보고 있다. ⓒ 권우성

  
a

'벌써 10년, 여전히 당신이 그립다' 노무현 대통령 서거 10주기인 23일 오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 마련된 시민분향소에서 시민들이 고인의 생전 모습이 담긴 사진을 살펴보고 있다. ⓒ 권우성

  
a

'벌써 10년, 여전히 당신이 그립다' 노무현 대통령 10주기인 23일 오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 마련된 시민분향소에서 시민들이 조문하고 있다. ⓒ 권우성

  
a

'벌써 10년, 여전히 당신이 그립다' 노무현 대통령 10주기인 23일 오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 마련된 시민분향소에서 시민들이 봉하마을로 보낼 편지를 작성하고 있다. ⓒ 권우성

  
a

'벌써 10년, 여전히 당신이 그립다' 노무현 대통령 10주기인 23일 오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 마련된 시민분향소에서 시민들이 조문하고 있다. ⓒ 권우성

  
a

'벌써 10년, 여전히 당신이 그립다' 노무현 대통령 10주기인 23일 오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 마련된 시민분향소에서 시민들이 조문하고 있다. ⓒ 권우성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AD

AD

인기기사

  1. 1 대권선호도 1위 이낙연 대항마, 도대체 누구냐
  2. 2 보수언론이 극찬한 흙수저 당선자 "좀비정당 지적, 아팠다... 사람 살리는 정치 할 것"
  3. 3 [단독] 이용수 할머니 수양딸 "기자회견문, 내가 대신 정리해 썼다"
  4. 4 이용수 할머니 기자회견, 이렇게 생각하면 어떨까요
  5. 5 이재명의 일갈 "기본소득 반대하는 그들, 약자를 더 사랑할까?"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