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영상] 조국 향한 여상규의 '협박'... 7분 넘게 발언 계속

[조국 청문회] "가족 구속될 수도 있다" 사퇴 제안... 질의시간 넘기자 민주당 '항의'

등록 2019.09.06 18:46수정 2019.09.06 18:57
28
원고료로 응원

[현장영상] 조국 향한 여상규의 '협박'... "위원장님, 7분 지났습니다" ⓒ 김지현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가 열리고 있는 국회의사당 4층 법제사법위원회 회의실. 6일 오후 여야 의원들의 질의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증인심문 전 여상규 법사위원장(자유한국당)이 마이크를 잡았다.

여상규 위원장은 한국당이 조 후보자에 제기한 의혹들을 정리하면서 질의를 이어갔다. 그는 '장관 후보자 사퇴 여부' 등을 물어보면서 "처와 자녀 등 온가족이 검찰 수사를 받고 있다, 앞으로 구속될지도 몰라요"라면서 "가정이 무너지고 있다, 그런데 장관이 무슨 의미가 있느냐"라고 말하기도 했다.

법사위원에게 할당된 발언시간 7분이 지났지만 여상규 위원장의 발언은 계속됐다. 이를 듣던 더불어민주당 소속 위원들은 "형평을 지켜달라"라고 말하며 항의했다.
댓글28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정치부 기자입니다. 조용한 걸 좋아해요.

AD

AD

인기기사

  1. 1 저는 지금 대구에 살고 있습니다
  2. 2 세월호 의인의 딸, 코로나19 현장으로 떠나다
  3. 3 과천 신천지본부 출동한 이재명 "명단 찾을 때까지 못 나가"
  4. 4 "코로나19 확진? 나도 국회 토론회 참석했는데..." 전국 사립학교 '발칵'
  5. 5 대구 권영진, 경기 이재명에게 SOS "도와달라"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