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베 규탄 노래 가사 바꿔 부르기 대회' 열었어요"

아베규탄경남행동, 19일 저녁 창원 ... 대학생, 시민 등 여러 참여

등록 2019.09.19 21:19수정 2019.09.19 21:23
0
원고료로 응원
 
a

아베규탄경남행동은 9월 19일 저녁 창원 한서병원 앞 광장에서 "아베 규탄 노래 가사 바꿔 부르기 대회"를 열었다. ⓒ 윤성효

  
a

아베규탄경남행동은 9월 19일 저녁 창원 한서병원 앞 광장에서 "아베 규탄 노래 가사 바꿔 부르기 대회"를 열었다. ⓒ 윤성효

 
"빙글빙글빙글빙글(아베) 빙글빙글빙글빙글(자한당)//어떻게 하나 우리 정세는 빙글빙글 돌고 여울져가는 이 세월 속에/미쳐가는 저놈들 붙어먹을까 두려워

안 사 일본 꺼 우리 안사/안 가 일본 여행도 안가/늘 반성하지 않고 염치도 없이 사과를 안 해/강제징용 사죄하라했더니 하다하다 이젠 경제보복/제정신이냐 완전히 이거 빙글빙글 돌고/여울져가는 이 세월속에 죗값은 다 치르고가 유병장수하세요

어떻게 하나 염치 없는게 눈치까지 없고/우리국민들 화만 돋구니 반일운동 안 끝난다 아베이놈 각오해."

이는 창원 진보대학생넷 회원들이 19일 저녁 창원 한서병원 앞 광장에서 열린 "아베 규탄 노래가사 바꿔 부르기 대회"에서 부른 노래가사다.

아베규탄경남행동이 '9‧19평양공동선언 1주년'을 맞아 아베를 규탄하면서 한반도의 평화와 통일을 바라며 시민들과 함께 행사를 연 것이다.

이승백(민중당)씨의 사회로 참가자들이 노래 실력을 뽐냈다. 민중당 여성 당원들이 모듬북 공연을 했고, 봉림초등학교 어린이 4명이 춤을 추기도 했다.

아베규탄경남행동은 노래가사를 잘 바꿔 부른 참가자들을 뽑아 시상하기도 했다.

다음은 대학생겨레하나가 노래 "한잔해"의 개사한 것이다.

"불매해 불매해 불매해/갈때까지 달려보자 불매해/일본의 경제침략 하나되어/막아 내자 우리 함께/청산해 친일적폐 청산해/아베정부 역사왜곡 청산해/우리 함께 청산해/원래부터 독도 우리 땅/도쿄올림픽 화가 나니까/전범기 사용 강제징용 부정/군국주의 부활 꿈꾸는/아베정부 규탄 함께해."
 
play

아베 규탄 노라개사 바꿔 부르기 아베규탄경남행동이 9월 19일 저녁 창원 한서병원 앞 광장에서 연 "아베 규탄 노래 가사 바꿔 부르기 대회"에서 한규희(창원)씨가 대중가요 "자옥아"의 가사를 바꿔 부르고 있다. ⓒ 윤성효

  
a

아베규탄경남행동은 9월 19일 저녁 창원 한서병원 앞 광장에서 "아베 규탄 노래 가사 바꿔 부르기 대회"를 열었다. ⓒ 윤성효

  
a

아베규탄경남행동은 9월 19일 저녁 창원 한서병원 앞 광장에서 "아베 규탄 노래 가사 바꿔 부르기 대회"를 열었다. ⓒ 윤성효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고등학교부터 온라인 개학... 데이터 비용은 무료"
  2. 2 코로나가 끝이 아니다, 쓰레기 대란이 온다
  3. 3 '부부의 세계' 김희애에게 완벽히 당했다
  4. 4 "굶어죽으나 병들어죽으나..." 탑골공원 100m 줄 어쩌나
  5. 5 "용퇴" 요구까지 나온 윤석열, 자업자득이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