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인순 "류석춘 석고대죄하라, 한국당도 국민 앞에 사과해야"

23일 오전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의

등록 2019.09.23 18:41수정 2019.09.23 18:50
2
원고료주기

▲ [오마이TV] 남인순 "류석춘 석고대죄하라, 한국당도 국민 앞에 사과해야" ⓒ 홍성민



"류석춘 교수는 진심을 다해서 위안부피해자들과 학생들, 국민들께 석고대죄하길 바란다."

남인순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은 2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당 최고위원회의에서 류석춘 연세대 교수가 지난 19일 강의 도중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을 매춘여성에 비교한 것과 관련, "한국당 전 혁신위원장 류석춘 교수가 강제 동원된 일본군 위안부를 '매춘부'라 주장했다. 이는 명백한 허위사실이고 망언이다"라며 이와 같이 촉구했다.

남 최고위원은 "자유한국당은 류석춘 교수를 '비판적 시각에서 보수정권이 나가야할 길을 제시해 온 합리적 인사'라고 얘기하면서, '보수의 가치를 재정립하고 당대표의 혁신의지를 최우선적으로 실현할 적격자'라고 추켜세웠었다"며 "자유한국당은 세 줄짜리 유감 표명에 그칠 것이 아니라 혁신위원장으로 임명했던 과오를 반성하고 공개적으로 비판하고, 국민 앞에 사과해야 할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취재 : 박정호 기자, 영상 취재·편집 : 김윤상, 홍성민 기자) 
댓글2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기록하지 않으면 사라집니다. 누군가는 진실을 기록해야 합니다. 그 일을 위해 오늘도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안녕하세요~ '오마이TV의 산증인' 김윤상입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피의자와 성관계 검사'가 보여준 절대 권력의 민낯
  2. 2 "검찰개혁 누가 못하게 했나" 송곳질문... 문 대통령의 답변은
  3. 3 조국 PC 속 인턴증명서 파일은 서울대 인권법센터발
  4. 4 김세연 '동반 불출마' 사실상 거부한 나경원... 패스트트랙 때문?
  5. 5 '데드크로스' 대통령 지지율? 여론분석전문가도 "처음 접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