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에 헌신한 사람들을 위한 영화제 열린다

김학순 감독, '제2회 불독국제영화제' 공모전 개최

등록 2019.09.24 09:44수정 2019.09.24 09:44
0
원고료로 응원

제2회 불독국제영화제 포스터 제2회 불독국제영화제 포스터 ⓒ 송민희

 
국가를 위해 헌신한 사람들의 이야기 '불독국제영화제'가 제2회 공모전을 갖는다.

영화 <연평해전>을 제작한 김학순 감독(재단법인 피앤에프 이사장)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공모전을 갖고 2019년 '제2회 불독국제영화제'를 개최한다"고 밝혔으며, "공모전을 통해 10월중 작품을 선정하고 11월에 시상식을 거행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불독국제영화제'는 군인과 소방관 등 '국가를 위해 헌신한 사람들'을 기억하기 위한 취지로 개최되는 영화제로, 올해는 교육부와 소방청의 후원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공모전에 출품할 작품의 주제는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국가를 위해 헌신한 사람들'이며, 작품 분야는 군인, 경찰관, 소방관, 독립운동가, 의인 등의 이야기를 소재로 다룬 드라마와 다큐멘터리, 애니메이션, 홍보물 등 다양한 분야의 영상콘텐츠로 제작된 작품이면 출품이 가능하다.

최근 젊은 세대를 중심으로 웹툰의 인지도가 상승함에 따라 2019년도 출품작에는 웹툰까지 출품할 수 있도록 분야를 추가 확대했다.

김학순 감독은 "금번 영화제를 통해 나라를 위해 희생한 이들을 기리며 국민의 생명을 보호하고 안전을 위해 힘쓰는 많은 사람들의 노력을 다시 상기시킴으로써, 아직 우리 주변에 자신보다는 나라와 국민을 먼저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이 있음을 알리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또한 "제복을 입은 사람들(MIU: Men In Uniform)의 희생과 공헌에 대한 인식을 고양시킬 뿐만 아니라, 다양한 영상 작품들을 통해 또다른 청소년 문화축제의 한 장으로 발전시키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이번 공모전의 작품 출품 기한은 오는 10월 19일까지이며, 출품 자격은 초등학생과 중·고등학생, 대학(원)생, 일반인으로 이메일(bulldocfest@naver.com)과 우편(마포구 백범로 40-1. 5층 불독국제영화제운영사무국)을 통해 제출 가능하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인류의 영적 발전을 위하여!

AD

AD

인기기사

  1. 1 유독 그곳에 많은 동성간 성폭력... 법원은 관대하기만
  2. 2 존재 자체로 '국보급' 물고기, 금강서 찾았다
  3. 3 1분 만에 진술 번복한 정경심 증인... "본 적 있다", "직접 본 건 아니다"
  4. 4 "성추행 알리면 배구부 해체" 한 마디에 동료마저 등 돌렸다
  5. 5 부산 유니클로 범일점 뜻밖의 첫손님... "NO일본"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