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성동 의원, 태풍 '미탁' 피해 현장을 찾아 봉사활동

강릉시당협 소속 시.도의원 등 당직자 40명 동참

등록 2019.10.05 23:35수정 2019.10.06 10:50
1
원고료주기

5일 권성동 국회의원이 침수 피해를 입은 지역을 찾아 복구 봉사 활동을 펼쳤다. ⓒ 김남권

  
 

5일 권성동 국회의원과 당직자들은 침수 피해를 입은 강릉시 포남동 상가에서 복구 활동을 하고있다. ⓒ 김남권

  
자유한국당 권성동 국회의원과 당 소속 시.도의원 등 당직자 30여 명은 오전 9시 30분부터 침수 피해를 입은 강릉시 포남동 동해상사 사거리 알파문고 인근에서 수해복구 활동을 펼쳤다.

이들은 또 앞서 봉사활동을 펼쳤던 경포 진안상가를 다시한번 방문해 피해주민을 위로하고 자원봉사자들을 격려했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AD

AD

인기기사

  1. 1 "옳은 말 하고 싶을 때 많지만... 문재인 정부 비난 않겠다"
  2. 2 조국의 최후 기자회견, 검찰 향해 '헌법 1조 2항' 메시지
  3. 3 조국 장관 사퇴 후 황교안의 일성, 이러니 못 믿는 거다
  4. 4 씁쓸한 조국 사퇴... 윤석열 검찰총장이 명심해야 할 것
  5. 5 조국 전격 사의 표명 "검찰개혁 불쏘시개 역할 여기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