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어축제는 끝나도 연어는 계속 올라옵니다

가을이 다 가도록 동해안 하천에 올라오는 연어떼들

등록 2019.11.04 15:16수정 2019.11.04 15:40
0
원고료주기
우리나라의 대표 연어 회귀 하천이 있는 양양, 연어축제가 지난 10월 24일부터 4일간 성대하게 열렸다.
 

양양연어축제연어축제 대표프로그램인 맨손잡기 ⓒ 김태진

 
축제는 끝났지만 연어의 회귀는 이제부터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매년 봄 알에서 부화해 길게는 반 년 이상 강에서 살며 바다로 나가기 전 순치라는 바닷물 적응 과정을 겪게 된다.
 

연어 회귀매년 가을 수만마리의 연어떼가 고향을 찾는다 ⓒ 김태진

 
다시 4~5년 후 강으로 돌아오기 전 바다와 강을 드나들며 생애 두 번째 강물 적응 순치를 하게 된다.
 

양양강연어가 올라오는 양양강 하구 ⓒ 김태진

 
멀리서 연어축제를 찾은 이들이 안타깝게도 연어가 강물을 오르는 것을 눈앞에 두고도 못보고 돌아간다. 그물망에 가둬놓은 연어를 잡는 것 이상으로 새끼손가락보다 작은 치어가 커서 산란을 위해 고향을 찾아 '강물을 거슬러 오르는 모습'은 경이롭기까지하다. 
 
play

연어 회귀 양양강에 오르는 신비한 연어들의 회귀 장면 ⓒ 김태진

 
연어부화사업이 시작되기 전에는 양양강의 세 지류하천 상류까지 연어가 올라가 산란하고 마을 사람들이 연어를 잡아 처마 밑에 말리는 모습도 볼 수 있었다 한다. 그러나 연어부화사업이 본격적으로 시작되면서 강을 막아 대부분의 연어를 인공부화장으로 유도하고 수 많은 보와 댐으로 인해 이전처럼 상류에서 연어를 보기란 사실상 불가능하다.
 

연어회귀인공부화장으로 유도하는 그물망 ⓒ 김태진

  
연어는 축제 때만 올라오는 것이 아니다. 1미터 정도의 큰 연어 수천 수만마리가 물속에서 이동하고 산란하는 모습 자체가 감동적이다. 실제 이 경이로운 장면을 보기 위해 머나먼 알래스카까지 여행하는 사람들이 있다.
 

연어 회귀산란을 준비중인 연어 ⓒ 김태진

 
연어떼는 11월 말까지 양양강을 비롯한 동해안의 크고 작은 하천에서 관찰할 수 있다.
덧붙이는 글 가장 많은 연어회귀장면을 잘 관찰할 수 있는 내수면생명자원센터는 여행 관련 문의는 받지 않습니다. 센터 내 박물관과 상영관에 대해서만 문의하세요. 강원 양양군 손양면 동명로 119/ 033-670-1611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양양과 제주, 섬과 육지를 오가며 내일을 위해 기록합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여자의 몸은 어디까지 음란한 걸까
  2. 2 '지소미아 연장'에 목매는 미국... 왜냐면
  3. 3 "수사해서 문제 없으면 스톱해야 하는데... 특수부 자제 못해"
  4. 4 화랑대역 유명 빵집의 위기 "이럼 우리만 죽습니다"
  5. 5 나경원 '운명의 날'은 12월 3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