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오마이포토] 황교안 떠난 자리에 정미경-신보라, 지지자들 쾌유기원 통성기도

등록 2019.11.28 17:59수정 2019.11.28 17:59
5
원고료로 응원
a

[오마이포토] 황교안 이어 단식농성 시작한 정미경, 신보라 ⓒ 권우성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단식 8일째인 27일 저녁 병원으로 실려간 가운데 정미경, 신보라 최고위원이 29일 오전부터 황 대표가 단식농성중이던 청와대 사랑채앞 천막에서 공수처법과 연동형 비례대표제 선거법 철회를 요구하는 단식농성을 시작했다. 
 
a

황교안 대표 이어 단식농성 시작한 정미경, 신보라 최고위원. ⓒ 권우성

  
a

황교안 대표가 농성하던 천막에 나란히 앉아 단식농성 이어가는 정미경, 신보라 최고위원. ⓒ 권우성

  
a

황교안 대표 쾌유 기원 통성기도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단식 8일째인 27일 저녁 병원으로 실려간 가운데 29일 오후 황 대표가 단식농성중이던 청와대 사랑채앞 천막에서 지지자들이 쾌유를 빌며 통성기도를 하고 있다. ⓒ 권우성

  
a

황교안 대표 쾌유 기원 통성기도 하는 지지자들. ⓒ 권우성

 
댓글5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AD

AD

인기기사

  1. 1 굴·바지락·게에서 나온 '하얀 물체'... 인간도 위험
  2. 2 10살 초등학생 성폭행... 스포츠계에선 흔한 일이었다
  3. 3 11~15살 학생 수백 회 강간… 이런 일 가능했던 이유
  4. 4 가사도우미에게 재판서 진 고위공직자... 추악한 사건 전말
  5. 5 농구선수로 11년 살아온 제가 '최숙현의 절규'에 답합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