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사진] 한라산은 지금 '겨울왕국'

1000미터 이상으로 상고대가 생겨... 등산로는 정상 운영 중

등록 2019.12.07 15:48수정 2019.12.10 20:48
0
원고료로 응원
대설인 오늘 매서운 강추위로 한라산엔 눈이 쌓였고 1000미터 이상으로 새하얀 눈꽃처럼 보이는 상고대가 생겨 겨울 산행객의 눈을 사로잡았다.

정상인 백록담도 모처럼 새하얀 옷을 갈아입은 모습이 이색적이다.

눈은 많이 내리지 않아 등산로는 정상적으로 운영되고 있으나 겨울산행 안전장비를 준비하는 편이 좋다.

한라산 정 상부근은 영하의 날씨가 이어져 남국의 눈꽃은 2~3일 더 시들지 않고 겨울 산행객들을 맞이할 것으로 보인다. 
 

상고대 핀 한라산 대설인 오늘 한라산 기슭엔 상고대가 피어났다 ⓒ 김태진

 

하얀 옷 갈아입은 백록담 눈이 내려 이국적인 모습 ⓒ 김태진

 

눈내린 한라산 윗세오름 정상 부분엔 눈이 쌓여있다 ⓒ 김태진

 

윗세오름을 오르는 등산객 겨울산행을 즐기는 사람들 ⓒ 김태진

 
play

한라산 상고대 대설인 오늘 한라산엔 상고대가 피어나 장관을 이루었다 ⓒ 김태진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양양과 제주, 섬과 육지를 오가며 내일을 위해 기록합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왜 진중권을 두둔하세요?" 제자의 당황스러운 공격
  2. 2 부하에게 살해당한 연대장
  3. 3 "고소하니 합의하자고..." 어느 날 사라진 유튜버, 망가진 그의 삶
  4. 4 연예인과 정치인이 무조건 찾는다는 사찰, 부산에 이런 곳이
  5. 5 한국은 되고 유럽은 안 되는 이유, '가디언'의 적나라한 지적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