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오마이포토] '촛불 심판' 내건 황교안

등록 2019.12.31 13:17수정 2019.12.31 13:17
2
원고료로 응원
a

[오마이포토] '촛불 심판' 내건 황교안 ⓒ 남소연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3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인재영입위원회 임명장 수여식에 참석하고 있다. 한국당은 공수처법이 통과된 다음날인 이날 촛불과 함께 '역사와 국민이 흘린 피눈물, 이제는 심판입니다'라고 적은 펼침막을 내걸었다.  
 
a

'촛불 심판' 내건 황교안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3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인재영입위원회 임명장 수여식에 참석하고 있다. 한국당은 공수처법이 통과된 다음날인 이날 촛불과 함께 '역사와 국민이 흘린 피눈물, 이제는 심판입니다'라고 적은 펼침막을 내걸었다. ⓒ 남소연

a

'촛불 심판' 내건 황교안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3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인재영입위원회 임명장 수여식에 참석하고 있다. 한국당은 공수처법이 통과된 다음날인 이날 촛불과 함께 '역사와 국민이 흘린 피눈물, 이제는 심판입니다'라고 적은 펼침막을 내걸었다. ⓒ 남소연

 
a

'촛불 심판' 내건 황교안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3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인재영입위원회 임명장 수여식에 참석하고 있다. 한국당은 공수처법이 통과된 다음날인 이날 촛불과 함께 '역사와 국민이 흘린 피눈물, 이제는 심판입니다'라고 적은 펼침막을 내걸었다. ⓒ 남소연

댓글2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AD

AD

인기기사

  1. 1 저는 지금 대구에 살고 있습니다
  2. 2 세월호 의인의 딸, 코로나19 현장으로 떠나다
  3. 3 과천 신천지본부 출동한 이재명 "명단 찾을 때까지 못 나가"
  4. 4 "코로나19 확진? 나도 국회 토론회 참석했는데..." 전국 사립학교 '발칵'
  5. 5 입시 앞두고 쓰러진 언니... 덕분에 알게 된 내 운명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