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평] '비정상의 정상화' 시작

등록 2020.01.23 15:43수정 2020.01.23 15:44
0
원고료로 응원
 

ⓒ 김진호

  
설 연휴 전날인 23일, 법무부(장관 추미애)가 고검검사급(차장·부장검사 등) 검사 및 일반검사 인사를 단행했다. 조직 감시와 개혁을 담당하는 법무부와 대검의 부서에 여성 검사들이 대거 배치된 가운데 그동안 검찰의 취약점으로 꼽힌 감찰분야에 여성 검사 2인이 배치됐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안녕하십니까 김진호입니다 시사만평의 변신을 자주 생각하곤 합니다. 착한 분들께는 캘리그라피 공짜로 해드립니다 기사 삽화도 그려드려요~연락주세요~^^

이 기자의 최신기사 [만평] 니가 왜 거기서 나와

AD

AD

인기기사

  1. 1 저는 지금 대구에 살고 있습니다
  2. 2 세월호 의인의 딸, 코로나19 현장으로 떠나다
  3. 3 과천 신천지본부 출동한 이재명 "명단 찾을 때까지 못 나가"
  4. 4 "코로나19 확진? 나도 국회 토론회 참석했는데..." 전국 사립학교 '발칵'
  5. 5 입시 앞두고 쓰러진 언니... 덕분에 알게 된 내 운명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