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고양시, '신종 코로나' 여파로 공립 작은도서관 18곳 임시휴관

2월 10일까지 휴관 후 연장 여부 검토... 시립도서관 17곳 일부 프로그램·대관 중단

등록 2020.02.06 09:59수정 2020.02.06 10:00
0
원고료로 응원
a

고양시 청사. ⓒ 이한기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공공도서관의 이용을 제한하기로 했다.

고양시도서관센터는 지난 4일부터 10일까지 18곳의 공립 작은도서관을 임시 휴관한다. 이후 신종 코로나 확산 여부에 따라 휴관 연장을 결정할 예정이다. 사립 작은도서관도 임시휴관을 실시하도록 권고했다.

현재 휴관중인 공립 작은도서관은 햇빛마을‧고양‧관산‧푸른마을‧화전‧고양윤창‧햇빛21‧삼송‧대덕‧고양포돌이‧마상공원‧내유‧사리현‧호수공원‧강촌공원‧모당공원‧탄현‧대화마을 작은도서관이다.

도서관센터는 다중이용 시설임을 감안해 2월말까지 모든 시립도서관의 어린이‧학생 프로그램, 이동도서관(책놀터), 도서관 대관업무 등을 잠정 중단했다. 도서관 각종 시설의 방역‧소독을 강화하고 모든 근무자는 마스크를 착용하는 한편, 이용 시민들에게도 마스크 착용과 손소독제를 사용하도록 권고하고 있다. 

또한, 대화도서관 개관식을 취소하고 각종 행사 등도 미뤘다. 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해 이용 시민들에게 예방수칙을 안내하고 감염병 예방과 확산 방지에 동참해 줄 것을 호소했다.

고양시 도서관센터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여부 등을 살펴보고 이용 제한 연장과 추가 제한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조국 잡으려다 사면초가... 독이 된 윤석열의 입
  2. 2 고 최숙현 동료들 "팀닥터가 '자살하게 만들겠다'고 말했다"
  3. 3 '윤석열 저거 죽여야겠다' 방향 잃은 김경진의 해석
  4. 4 '세계1위 한국라면' 보도의 깜짝 놀랄 반전
  5. 5 '한국은 빼고 가자' - '내가 결정'... 세계 두 정상의 속내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