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위] 문재인 대통령 당선 - 2017

등록 2020.02.17 10:17수정 2020.02.17 10:17
0
원고료로 응원
 

ⓒ 남소연

"나라다운 나라를 만들자는 국민의 결의가 만든 선거."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2017년 5월 9일 투표를 마치고 한 말이다. 최순실 국정농단 사태가 촉발시킨 1700만 촛불이 이뤄낸 조기 대선임을 강조한 것이다. 현직 대통령이 헌법재판소의 탄핵 인용으로 물러난 것도, 그에 따라 대선이 앞당겨 치러진 것도, 모두 헌정 사상 최초였다. 문 후보는 당선이 확실시되자 광화문 광장을 찾았다. 세월호 참사 유가족들과 촛불 시민들이 있는 곳이었다. ★ 이경태 기자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모든 시민은 기자다!" 오마이뉴스 편집부의 뉴스 아이디

AD

AD

인기기사

  1. 1 "뜨겁다, 앗 뜨거" 이낙연 지원 유세에 부산 격한 반응
  2. 2 [단독] "여기는 박근혜야" 대구 50대 남성, 정의당 후보 폭행
  3. 3 '박정희 큰딸은 박근혜 아닌가요?'라고 묻는 당신께
  4. 4 코로나19로 허무하게 떠난 지인... 미국이 정말 원망스럽다
  5. 5 'n번방 제보' 주말쯤 밝히겠다는 통합당의 깊은 고민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