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코로나19 확진환자 52명 늘어... 총 156명

39명은 신천지 대구교회 관련, 1명은 대남병원... 나머지 12명은 조사중

등록 2020.02.21 10:08수정 2020.02.21 10:26
0
원고료로 응원
 
a

대구시 중구 교동시장. 평소 간식거리로 유명한 교통시장에 코로나19가 확산되고 있는 20일 오후 한 사람도 보이지 않는다. ⓒ 조정훈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국내 확진환자의 수가 156명으로 늘었다. 전날인 21일 오후 4시 기준 104명에서 52명이 늘어났다. 격리해제 환자는 16명이고 사망자는 1명이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본부장 정은경)는 2월 21일 오전 9시 현재, 전일 16시 대비 확진환자 52명이 추가로 확인되었다고 밝혔다.

새롭게 확진된 환자 52명 중 39명은 신천지 대구교회 관련 환자이고, 1명은 청도 대남병원, 나머지 12명은 조사중이다.
 
a

코로나 19, 21일 오전 9시 기준 추가 확진자 현황 ⓒ 질병관리본부

 
지역별로 볼 때는 대구에서만 38명의 환자가 추가 확진됐다. 서울 1명, 경북 3명, 경남 2명이고 충남, 충북, 경기, 전북, 제주, 광주가 각각 1명씩 추가 확진됐다.

대구의 경우는 38명의 추가 확진 환자 중 33명이 신천지대구교회 관련자이고, 5명은 조사 중이다.
 
a

국내 신고 및 관리 현황 (2.21일 16시 기준, 1.3일 이후 누계) ⓒ 질병관리본부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AD

AD

인기기사

  1. 1 "왜 진중권을 두둔하세요?" 제자의 당황스러운 공격
  2. 2 "고소하니 합의하자고..." 어느 날 사라진 유튜버, 망가진 그의 삶
  3. 3 [영상] '조국 딸 모욕' 고소당한 일베 "전과 남나요?"
  4. 4 한국은 되고 유럽은 안 되는 이유, '가디언'의 적나라한 지적
  5. 5 [오마이포토] 류호정 의원 1인시위 바라보는 문재인 대통령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