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서구, 신천지·월평역 등 확진자 동선 집중소독

등록 2020.02.27 17:03수정 2020.02.27 17:32
0
원고료로 응원

대전 서구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사진은 신천지 시설에 대한 소독 장면. ⓒ 대전서구

  

대전 서구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사진은 도시철도1호선 월평역 소독 장면. ⓒ 대전서구

  

대전 서구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사진은 산림기술연구원 소독 장면. ⓒ 대전서구

 
대전 서구(구청장 장종태)가 코로나19 확진자 동선과 관련된 주요시설에 대해 집중소독을 실시하는 등 코로나19 확산방지 방역활동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서구는 지난 20일 신천지예수교회 본부(용문동 소재) 내·외 및 주변 골목을 소독한 것에 이어 신천지 관련 시설 18곳의 내부 소독을 끝냈다.

또한 확진자가 발생한 26일과 27일에는 확진자 동선을 파악하여 월평역, 갈마역, 사학연금회관 등을 긴급소독하고 종합사회복지지설도 중점적으로 소독했다.

서구 보건소장은 "대전시 확진자가 지속적 발생함에 따라 역학조사를 통한 동선 파악 후 즉시 출동하여 소독을 진행 중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서구 23개 전 동도 지난 24일부터 일제히 직원 등 모든 가용자원을 동원해 청사 및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방역 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치고 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향나무는 자기를 찍는 도끼에게 향을 묻혀 준다.

AD

AD

인기기사

  1. 1 [전문] 피해자의 글 "사과 받고 싶었습니다, 저는 앞으로 어떻게 살아야 할까요"
  2. 2 "박원순 성추행 장소는 시장 집무실 및 내실, 4년간 지속"
  3. 3 나영석의 사과·이효리의 눈물, 고개 끄덕이게 한 진정성
  4. 4 강형욱 보고 개 스터디까지 했는데... '현타' 온 아이들
  5. 5 "서지현·임은정 왜 입장표명 안하냐" 윽박... 피해자는 또다시 고통받는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