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판 조원진 넘어설까? 미래통합당 달서병 지역위원회 지지 선언

조원진 자유공화당 대표, 김대진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와 치열한 3파전 예상

등록 2020.03.16 20:15수정 2020.03.16 20:15
1
원고료로 응원
a

조원진 자유공화당 공동대표가 지역구로 있는 대구 달서병에 공천을 받은 김용판 미래통합당 후보를 위해 달서병 시구의원들이 16일 지지선언을 했다. ⓒ 조정훈

 
조원진 자유공화당 공동대표가 16일 중앙당 공천관리위원회에 대구 달서병 지역구 후보 공천을 신청한 가운데 김용판 미래통합당 예비후보가 세 다지기에 나섰다.

미래통합당 대구 달서구병 당원협의회와 지역의원들은 16일 오후 대구시당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김용판 예비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배지숙 대구시의회 의장과 정천락 시의원, 윤권근·원종진·정창근·박정환·박재형 등 달서구의원, 동별 협의회장 등은 "김용판 후보가 평생을 국가와 국민을 위해 헌신해온 보수우파의 상징적 인물"이라고 치켜세웠다.

정천락 시의원은 달서병 당원협의회를 대표해 "김 후보야말로 문재인 폭주정권을 심판하는데 앞장설 뿐 아니라 상대적으로 낙후된 달서병 지역을 획기적으로 발전시킬 적임자로 판단했다"고 지지 이유를 밝혔다.

김용판 후보는 "달서병 당협의 따뜻한 지지에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기대에 어긋나지 않도록 뜨거운 화합을 통해 4.15총선에서 압승하겠다"고 자신감을 나타냈다.

김 후보는 "옛 두류정수장 부지 대구 신청사 건립에 맞추어 '오감 만족, 두류공원 관광특구'를 추진해 대구시민의 100년 먹거리를 장만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김 후보는 조원진 의원의 출마에 대해 "전혀 부담감이 없다"며 "박근혜 전 대통령도 거대 야당인 미래통합당에 조건 없이 뭉치라고 하지 않았느냐'고 반문했다.

한편 달서병에는 김용판 후보와 조원진 의원 외에도 더불어민주당에서는 김대진 예비후보가 뛰고 있다. 이들은 치열한 격전을 벌일 것으로 예상된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대구주재. 오늘도 의미있고 즐거운 하루를 희망합니다. <오마이뉴스>의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어 주세요.

AD

AD

인기기사

  1. 1 조국 잡으려다 사면초가... 독이 된 윤석열의 입
  2. 2 윤석열 최악의 시나리오
  3. 3 고 최숙현 동료들 "팀닥터가 '자살하게 만들겠다'고 말했다"
  4. 4 '세계1위 한국라면' 보도의 깜짝 놀랄 반전
  5. 5 유별나게 꼿꼿... 지금 윤석열의 태도가 의미하는 것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