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발생… 총 41명

청주 10번째 확진자의 아버지... 역학조사 진행 중

등록 2020.03.27 09:09수정 2020.03.27 09:09
0
원고료로 응원

코로나19 검사중 코로나19 검사중 ⓒ 오홍지 기자


충북 청주에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 발생했다. 이로써 충북지역은 총 41번째로 늘었다.

26일 충북도 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이 확진자는 최근 유럽 여행을 다녀왔다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20대 대학생의 아버지인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3월 10일부터 20일까지 프랑스와 영국을 다녀온 확진자 아들은 21일 인천공항으로 입국했다. 지난 25일 항공기 동승자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확진자 아들도 흥덕보건소에서 검체를 채취해 검사를 받은 결과, 최종 양성 판정을 받았다.

41번째 확진자도 같은날 기침과 발열 등 증상을 보여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체취해 검사를 받은 결과, 최종 양성으로 판정됐다.

충북도와 청주시 등 보건당국은 이 확진자에 대한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현재 충북 지역은 괴산과 청주가 각각 11명, 충주 10명, 음성 5명, 증평 2명, 단양과 진천 각각 한 명씩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AD

AD

인기기사

  1. 1 "용퇴" 요구까지 나온 윤석열, 자업자득이다
  2. 2 신천지에서 딸이 돌아왔다, 전쟁이 시작됐다
  3. 3 "불륜설 흑색선전" 울먹인 이언주, 박재호 후보 고소
  4. 4 추미애, '윤석열 검찰-채널A 유착' 보도에 감찰 시사
  5. 5 한국과 같은 날 시작했는데... 미국, 왜 이렇게까지 됐냐면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