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코로나191963화

은평구 역촌동 거주자 2명 코로나19 확진

국외 여행력 있는 확진자... 은평성모병원 이송

등록 2020.04.03 14:58수정 2020.04.03 14:58
0
원고료로 응원

ⓒ 은평시민신문


2일 서울 은평구 역촌동 거주자 2명이 코로나19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 지난달 23일 확진자가 나타나고 10일 만이다.

역촌동에 거주하는 확진자 A씨와 B씨는 가족관계로 2월 9일부터 3월 19일까지 브라질 상파울로에 거주하는 다른 가족을 방문 후 귀국했다.

이후 4월 2일까지 자택에서 머무르던 중 1일 은평구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 실시 후 오전 10시경 최종 양성판정을 받았다. 이 확진자들은 현재 국가지정격리병상인 은평성모병원으로 이송됐다.

은평구청은 이번 추가 확진으로 은평구 누적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23명이라 밝혔다. 이중 7명이 퇴원한 상태며, 현재 국가지정격리병상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확진자는 16명이다. 자가격리자는 2일 기준 68명, 관내 해외입국자는 206명이다.

은평구청은 확진자 자택 및 주변 방역을 완료했으며, 추후 역학조사 결과 확인된 추가정보에 대해 구청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할 것이라 밝혔다.
덧붙이는 글 이 기사는 은평시민신문에도 실렸습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은평시민신문은 은평의 시민들이 함께 만들어가는 풀뿌리 지역언론입니다. 시민의 알권리와 지역의 정론지라는 본연의 언론사명을 지키고 실현하기 위해 정확하고 공정한 보도로 진실을 추구하며 참다운 지방자치와 풀뿌리민주주의 발전에 기여하고 있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주한미군 범죄 중 가장 잔혹한 사건
  2. 2 김정은 삼촌 김평일의 '평탄한' 인생
  3. 3 6개월째 수입 0원... 그래도 포기할 수 없는 '여행'
  4. 4 조국이 분석한 윤석열이 정치인으로 변신한 이유
  5. 5 내장사 대웅전 방화범은 예비 승려... 불교계 망연자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