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창원진해' 정의당 조광호 후보 사퇴

정의당 경남도당, 사퇴 승인 ... 황기철-이달곤-유재철 후보 대결

등록 2020.04.09 17:21수정 2020.04.09 17:23
4
원고료로 응원
a

정의당 조광호 후보(진해). ⓒ 조광호캠프

 
'창원진해' 국회의원선거에 나선 정의당 조광호(49) 후보가 사퇴한다.

조광호 후보는 9일 오후 선관위에 사퇴서를 제출한다.

조광호 후보는 진해시되찾기시민연대 상임대표를 맡는 등 그동안 시민운동을 해왔다.

노창섭 정의당 경남도당 위원장은 전화통화에서 "조 후보가 사퇴하겠다고 의견을 내서 오늘 최종 승인했다"며 "개인적 판단이다. 사퇴서를 오늘 안으로 선관위에 내기로 했다"고 밝혔다.

노 위원장은 "조 후보는 진해에서 미래통합당 이달곤 후보가 되는 것에 용납할 수 없다는 입장을 보여 왔다"며 "또 조 후보가 사퇴하면서 정당 지지율도 올리고, 창원성산 여영국 후보한테도 시너지 효과가 있었으면 좋겠다고 했다"고 전했다.

이렇게 되면 '진해' 총선은 더불어민주당 황기철(63) 전 해군참모총장과 미래통합당 이달곤(66) 전 행정안전부 장관, 국가혁명배당금당 유재철(62) 음악사랑예술단장의 대결로 치러지게 되었다.

9일까지 나온 언론사 여론조사에서 황기철 후보와 이달곤 후보가 엎치락 뒤치락 해왔다.
댓글4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대권선호도 1위 이낙연 대항마, 도대체 누구냐
  2. 2 [단독] 이용수 할머니 수양딸 "기자회견문, 내가 대신 정리해 썼다"
  3. 3 이용수 할머니 기자회견, 이렇게 생각하면 어떨까요
  4. 4 "윤미향 사퇴" 70.4%... 여권 지지층의 복잡한 속내
  5. 5 이용수 할머니 기자회견으로 한가지는 확실해졌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