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개발 프레임' 벗어나지 못한 기후위기 공약

대전지역 총선후보자 공약검증

등록 2020.04.14 18:13수정 2020.04.14 18:16
0
원고료로 응원
 
기후위기 시대에 대전지역 총선후보자들의 공약은 어떨까요? 기후위기를 잘 반영했을지에 대한 검토와 결과를 카드뉴스로 만들어 공유합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대전환경운동연합은 하늘과 땅, 물, 그리고 거기에 자리 잡은 생태계가 사람들의 무분별한 행위로 인해 오염되고 있음을 깊이 인식하며, 생활 속의 환경운동을 통해 이 지역과 세계를 우리와 우리 후손들의 안전하고 평화로운 삶터로 가꾸어 나감을 목적으로 한다.

AD

AD

인기기사

  1. 1 도로 한복판에서 심정지... 가슴뼈가 부러져도 살려야 했다
  2. 2 서울시내 골목에서 경찰이 벌인 참극
  3. 3 호들갑 떨 일 아닙니다, 초 6학년 부모는 꼭 보십시오
  4. 4 "이 여자들, 목숨 걸었다는 걸 보여주고 싶었다"
  5. 5 [차기 대선주사 선호도] 이재명 23.6% 1위... 이낙연·윤석열 15.5% 공동 2위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