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선 성공 김병욱 "주민 삶에 힘이 되는 정치 보여드리겠다"

김병욱 47.9% vs. 김민수 45.1%... 2위 후보 4천여 표차로 역전

등록 2020.04.16 16:04수정 2020.04.16 16:04
0
원고료로 응원

더불어민주당 김병욱(56)후보가 제 21대 총선 분당을구 선거에서 재선에 성공했다. ⓒ 김병욱 페이스북 갈무리


"정말 감사합니다. 다시 한 번 분당을 위해 그리고 대한민국을 위해 뛸 수 있게 되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김병욱(56)후보가 제 21대 총선 분당을구 지역에서 재선에 성공했다. 

김 후보는 기존 보수강세지역으로 분류 되어오던 분당을 지역에서 47.9%를 얻어 김민수(42) 미래통합당 의원(45.1%)을 40457표차로 따돌리며 당선의 영예를 안았다. 

16일 개표율 100%인 상황에서 김병욱 후보는 47.9%(6만8387표)를 얻으며 6만4342표를 얻은 미래통합당 김민수(42)후보와 4045표차를 기록했다. 두 후보는 새벽까지 1%대의 차이를 나타내는 숨막히는 승부를 지속하다 개표 막판 격차를 굳히며 당선을 확정했다.

무소속 이나영 후보는 3.9%(5662표), 정의당 양호영 후보는 2.1%(3021표), 민중당 김미라 후보는 0.3%(489표), 우리공화당 채지민 후보는 0.3%(439표), 국가혁명배당금당 송의준 후보는 0.2%(305표)의 득표율을 기록했다. 

김병욱 당선자는 "최근 10년동안 한 번도 재선의원이 없던 분당을 지역에서 더불어민주당 소속으로는 처음으로 접전 끝에 재선 국회의원이 되는 영광을 주민여러분께서 만들어주셨다"라면서 "사랑하는 분당 주민 여러분께서 모아주신 힘 덕분에 저는 다시 한 번 분당을 위해, 그리고 대한민국을 위해 뛸 수 있게 되었다. 국회의원이 본연의 역할을 다하고자 하는 '진심'과 '의지', 그리고 '노력'이 있다면, 국민 삶에 힘이 되는 중요하고도 많은 변화를 이룰 수 있다"라고 말했다. 

김 당선자는 "주민 삶에 힘을 주는 정치, 저 김병욱이 보여드리겠다"며 "분당 주민여러분께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분당을 분당답게, 더 살기 좋은 분당을 위해 앞으로도 더 열심히 달리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AD

AD

인기기사

  1. 1 "왜 진중권을 두둔하세요?" 제자의 당황스러운 공격
  2. 2 연예인과 정치인이 무조건 찾는다는 사찰, 부산에 이런 곳이
  3. 3 부하에게 살해당한 연대장
  4. 4 "고소하니 합의하자고..." 어느 날 사라진 유튜버, 망가진 그의 삶
  5. 5 한국은 되고 유럽은 안 되는 이유, '가디언'의 적나라한 지적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