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회 사서 269명, 전국 작은 도서관에 파견

문체부, 지역의 944개 작은도서관 지원... 체계적인 서비스 제공

등록 2020.04.29 09:48수정 2020.04.29 09:48
0
원고료로 응원
a

무지개다문화 작은도서관 ⓒ 작은도서관

 
순회사서 269명이 전국 작은도서관 944개관에 파견된다. 작은도서관이 지역의 열악한 독서 환경을 개선하고 주민들의 문화생활을 향상하는 데 기여하고 있지만 재정난, 인력난 등으로 안정적인 도서관 운영이 어렵기 때문이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는 29일 작은도서관의 어려운 실정을 해결하기 위해 전년 대비 216명이 늘어난 269명의 순회사서를 채용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현재 전국 작은도서관 6672개관('19년 12월 기준) 중 36.9%인 2463개관이 직원 없이 자원봉사자만으로 운영되고 있다. 따라서 이들의 안정적 운영과 체계적인 이용자 서비스 제공을 위한 인력 지원이 절실한 실정이다.

문체부는 "순회사서는 안정적인 도서관 운영을 지원하기 위해 독서문화 프로그램 운영, 도서 관리, 대출 등의 도서관 업무 전반을 담당한다"면서 "순회사서 채용이 확대되면 작은도서관이 더욱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운영 기반을 마련하고, 지역 주민들에게 양질의 독서문화 프로그램과 도서관별 특성을 고려한 맞춤형 이용자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a

작은도서관 홈페이지 ⓒ 작은도서관

 
문체부는 앞으로 '작은도서관 책친구 지원', '작은도서관 문화가 있는 날' 등의 사업을 통해 도서관 서비스를 활성화하고 국민들의 독서문화 진흥을 계속 지원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우리 사회가 코로나19로 침체되어 있는 상황에서 '작은도서관 순회사서' 확대가 새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해 경제 활성화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AD

AD

인기기사

  1. 1 조국 잡으려다 사면초가... 독이 된 윤석열의 입
  2. 2 윤석열 최악의 시나리오
  3. 3 고 최숙현 동료들 "팀닥터가 '자살하게 만들겠다'고 말했다"
  4. 4 '세계1위 한국라면' 보도의 깜짝 놀랄 반전
  5. 5 유별나게 꼿꼿... 지금 윤석열의 태도가 의미하는 것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