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출범 '경남관광재단', 김진활 초대 대표이사 임명

등록 2020.05.15 11:26수정 2020.05.15 11:31
0
원고료로 응원
a

김경수 경남지사는 15일 집무실에서 김진활 경남관광재단 대표이사한테 임명장을 수여했다. ⓒ 경남도청 최종수

 
초대 경상남도관광재단 대표이사에 김진활 전 한국관광공사 대외협력관이 임명됐다.

김경수 경남지사는 15일 오전 집무실에서 김 대표이사한테 임명장을 수여했다.

김 대표이사는 1987년부터 이달 초까지 한국관광공사에 33년간 재직하며 파리지사장을 비롯해 기획조정실, 해외마케팅실, 관광복지실 등을 거쳐 국민관광본부 대외협력관(1급)을 마지막으로 퇴직했다.

김경수 지사는 김 대표에게 "신설 조직인 만큼 조기에 조직이 안정될 수 있도록 힘 써달라"며 "새로운 관광 트렌드에 맞게 경남문화예술진흥원 콘텐츠기업지원센터 등과 협업해 콘텐츠를 개발하고 시․군과도 적극 협력해 달라"고 주문했다.

김 대표는 임명장 수여식 후 곧바로 이어진 업무보고에서 "변화된 휴양․체류형 관광 트렌드에 맞게 포스트 코로나 시대, 경남이 여행자의 경유지가 아니라 목적지가 될 수 있도록 창의적 관광 컨텐츠를 적극 발굴 하겠다"고 밝혔다.

경남도는 본격적인 관광재단 출범을 위해 지난 4월 임원 선임과 5월 4일 법인설립 등기를 완료했고, 5월 중 재단 직원 채용 등 절차를 거친 뒤, 6월 경남관광재단을 출범시킬 예정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조국 잡으려다 사면초가... 독이 된 윤석열의 입
  2. 2 '윤석열 저거 죽여야겠다' 방향 잃은 김경진의 해석
  3. 3 케이팝 팬들 왜 이러는 거지? 세계 언론이 바빠졌다
  4. 4 [단독입수] 뺨 때리고 경찰 부른 유치원장, 영상에 다 찍혔다
  5. 5 '한국은 빼고 가자' - '내가 결정'... 세계 두 정상의 속내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