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 고3, 등교수업 첫날 발열 체크 순조롭게 진행

등록 2020.05.20 10:35수정 2020.05.20 10:35
0
원고료로 응원

ⓒ 김환희


20일. 코로나 19로 미뤄졌던 고3 등교수업 첫날. 아침 일찍부터 일선 학교는 등교하는 아이들을 대상으로 미리 설치해 둔 열화상 카메라로 발열을 검사했다.
 

ⓒ 김환희


선생님은 매뉴얼에 따라 아이들 간 거리를 유지하도록 하면서 아이들의 발열 체크를 도왔다. 발열 체크를 마친 아이들은 오랜만에 만난 담임선생님과 간단하게 인사를 나눈 뒤, 각자의 교실로 입실했다.
 

ⓒ 김환희

 

ⓒ 김환희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AD

AD

인기기사

  1. 1 대권선호도 1위 이낙연 대항마, 도대체 누구냐
  2. 2 [단독] 이용수 할머니 수양딸 "기자회견문, 내가 대신 정리해 썼다"
  3. 3 이용수 할머니 기자회견, 이렇게 생각하면 어떨까요
  4. 4 "윤미향 사퇴" 70.4%... 여권 지지층의 복잡한 속내
  5. 5 이용수 할머니 기자회견으로 한가지는 확실해졌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