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수 지사 "재료연구원, 대한민국 소재분야 컨트롤타워 기대"

22일 재료연구소 방문 ... '재료연구원 승격'

등록 2020.05.22 19:36수정 2020.05.22 20:26
0
원고료로 응원
a

김경수 경남지사는 22일 재료연구소를 방문했다. ⓒ 경남도청 최종수



  
a

김경수 경남지사는 22일 재료연구소를 방문했다. ⓒ 경남도청 최종수



김경수 경남지사는 "재료연구원이 대한민국 소재분야의 컨트롤타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김경수 지사가 22일 재료연구소(소장 이정환)를 방문해 '한국재료연구원' 승격을 축하하고 소재‧부품‧장비 산업 육성을 위해 논의하며 이같이 밝혔다.

1976년 한국기계금속시험연구소로 시작한 후 44년 만에, 2007년 한국기계연구원 부설 재료연구소가 설립된 지 13년 만에 '한국재료연구원'으로 승격되었다..

한국재료연구원은 국내 유일 소재전문연구기관으로서 소재연구의 방향성을 제시하고 국가 연구개발 정책 수립과 역할을 조정하는 컨트롤타워가 될 것이다.

김경수 지사 취임 이후 경남도는 재료연구소의 원 승격을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해왔고, 김 지사가 선거 공약으로 내걸기도 했다.

김 지사는 재료연구소를 찾은 자리에서 "여기 계신 연구원들을 포함해 도와 창원시, 지역의 국회의원들, 무엇보다 도민들의 응원이 있었기에 원 승격이 가능했다"며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또 김 지사는 "국가적으로도 소재 분야 국가경쟁력을 강화시키는 것이 반드시 필요한 일"이라며 "연구원이 실질적인 대한민국의 소재분야 컨트롤타워가 될 수 있도록 경남도가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정환 재료연구소장은 "재료연구소 '원 승격' 법률안 통과를 위해 애써주신 김경수 경남도지사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우리나라가 소재강국으로 부상할 수 있도록 맡은 바 역할에 최선을 다하고 지역산업 발전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경남도와 긴밀히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4월 29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과학기술분야 정부 출연연구기관 등의 설립․운영 및 육성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은 지난 19일 공표됐다. 이에 따라 독립법인 등기 등의 절차를 마무리한 뒤 11월 20일 안으로 '한국재료연구원'이 설립될 예정이다.
 
a

김경수 경남지사와 이정환 재료연구소장. ⓒ 경남도청 최종수


  
a

김경수 경남지사는 22일 재료연구소를 방문했다. ⓒ 경남도청 최종수


  
a

김경수 경남지사는 22일 재료연구소를 방문했다. ⓒ 경남도청 최종수


  
a

김경수 경남지사는 22일 재료연구소를 방문했다. ⓒ 경남도청 최종수


  
a

김경수 경남지사는 22일 재료연구소를 방문했다. ⓒ 경남도청 최종수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다시 싸움 시작하는 변희수 전 하사... 이젠 법정투쟁
  2. 2 유명한 베를린 한식당에 혐오 문구가 걸린 이유
  3. 3 윤석열 겨냥한 추미애 "검찰, 공정성 파괴하는 말 삼가라"
  4. 4 8000원짜리 와인을 먹고 나서 벌어진 일
  5. 5 20년 내 일자리 47% 사라진다? 빌 게이츠의 이유 있는 호소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