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대전]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발생... 외국인 유학생

지역 45번째 확진자... 접촉자 및 감염력 있는 동선 없어

등록 2020.05.23 10:32수정 2020.05.23 10:32
0
원고료로 응원
a

대전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했다. 이 확진자는 외국인 유학생으로 대전지역 45번째 확진자다. 사진은 워크스루 선별진료소에서 검사원이 검체 채취 전 시민의 체온을 측정하는 장면(자료사진). ⓒ 권우성

 
대전에서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해외에서 입국한 외국인 유학생으로 대전지역 45번째(해외입국 내‧외국인 14명 포함) 확진자다.

23일 대전시에 따르면, 이 확진자는 20대(남) 외국인 유학생으로 방글라데시에서 지난 12일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했고, 유성구 궁동 자택에서 자가격리 중이었다.

이 남성은 입국 당일 '대전역 개방형선별진료소'에서 1차 검사결과 '음성' 판정을 받은 후 자가격리 중이었으나 증상이 나타나 22일 유성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2차 검사를 실시해 확진판정을 받았다.

대전시는 이 확진자를 22일 밤 11시 30분 충남대학교 병원 음압병상에 입원조치 했고, 확진자가 머물던 자택도 이송 직후 곧바로 방역소독을 진행했다.

다만 대전시는 이 확진자가 입국 후 자가격리 중 확진판정을 받아 접촉자가 없어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방침에 따라 확진자의 상세 주소 및 동선은 비공개한다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향나무는 자기를 찍는 도끼에게 향을 묻혀 준다.

AD

AD

인기기사

  1. 1 대권선호도 1위 이낙연 대항마, 도대체 누구냐
  2. 2 [단독] 이용수 할머니 수양딸 "기자회견문, 내가 대신 정리해 썼다"
  3. 3 이용수 할머니 기자회견, 이렇게 생각하면 어떨까요
  4. 4 "윤미향 사퇴" 70.4%... 여권 지지층의 복잡한 속내
  5. 5 이용수 할머니 기자회견으로 한가지는 확실해졌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