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용인시 자가격리 해제 직전 확진... 신갈동 40세 남성

용인시, 74번째 확진자… 서울-668번 직장동료

등록 2020.05.24 15:16수정 2020.05.24 16:06
0
원고료로 응원
 

용인시 기흥구 보건소 모습 ⓒ 용인시

 

경기 용인시에서 자가격리 중이던 시민 1명이 해제 직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시는 기흥구 신갈동 양현마을 신안아파트에 거주하는 A씨(용인-74번)가 민간 검체기관인 씨젠의료재단의 코로나19 진단검사 결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4일 밝혔다.

서울시 강남구 소재 건축 디자인업체에 다니는 A씨는 지난 9일 확진환자로 등록된 동료(서울-668번 환자)와 접촉해 지난 11일부터 자가격리 상태에 있다가 23일 해제를 앞두고 기흥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했다.

A씨는 지난 17일 발열과 두통, 설사 증상이 있어 기흥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했지만 검사 결과 음성이 나온 것으로 전해졌다.

앞선 10일에도 서울시 강남구보건소에서 검체를 채취한 바 있지만 음성으로 나타났다.

이에 시는 질병관리본부에 확진환자 발생을 보고하고 성남시의료원으로 이송한 뒤 부인과 자녀 등 2명의 가족에 대한 검체를 채취하고 자택 내·외부와 주요 동선을 방역소독에 들어갔다. 

또 역학조사관의 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접촉자를 격리 조치하고 동선 등 공개범위 내 정보를 홈페이지 등을 통해 시민들에게 알릴 계획이다.

시는 이날 오전 11시 기준 용인시 확진환자는 관내등록 74명, 관외등록 17명 등 총 91명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AD

AD

인기기사

  1. 1 아베 정부의 이상징후... "한국의 양해가 왜 필요하죠?"
  2. 2 "배신감 느꼈다" 문재인 정부에 사표낸 교수의 호소
  3. 3 "그럴 자격있어?" 오취리-남희석에 쏟아진 비난... 씁쓸했다
  4. 4 은마 아파트 주민의 언론 인터뷰 유감
  5. 5 폭우 이재민 80%가 이주노동자, 이유가 기막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